정경심 추가기소에 고려대 또 후폭풍…딸 입학취소 여부 논란
정경심 추가기소에 고려대 또 후폭풍…딸 입학취소 여부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 측 "추가 검토 필요" 입장에 학내 일각 "'입학취소 시위' 추진"
총장 담화문 "논란이 되는 자료 제출여부 다각도로 확인 중"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 조모(28)씨의 '스펙 부풀리기' 의혹으로 한동안 시끄러웠던 조씨의 모교 고려대에서 조 전 장관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에 대한 검찰의 추가기소를 계기로 다시 한번 논란이 일고 있다.

애초 고려대는 검찰 수사 결과를 지켜본 뒤 조씨의 입학 취소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으나, 정 교수가 추가기소된 뒤에도 "추가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이자 일부 학생들이 '입학 취소 집회'를 추진하겠다며 반발하는 상황이다. 학교 측은 총장 명의 담화문까지 내며 진화에 나섰다.

17일 고려대 등에 따르면 이 학교 재학생 A씨는 지난 15일 교내 정경대 후문 게시판 등에 붙인 대자보에서 "고려대 인재발굴처가 보이는 부정의와 불공정에 분노하며 '조X 합격 취소 시위'를 건의한다"면서 집회 참가자와 집행부 모집을 시작했다.

A씨는 고려대가 그간 입시에 단호한 태도를 보여왔다고 생각한다며 "고려대의 원칙이 살아있는 권력을 뒤에 업은 엘리트 집안 출신자에게만 다르게 적용된다는 사실에 분노한다"고 했다.

그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스펙이 조작됐다는 근거가 굉장히 많이 드러났는데도 학교가 대응 의지를 보이지 않는 데 화가 났다"며 "가능하면 다음 주 중 교내에서 시위를 열고 싶다"고 말했다.

조씨의 고려대 입학 취소 여부와 관련한 논란은 올해 8월 조 전 장관 후보자 지명 전후로 딸 조씨의 고교·대학 시절 논문과 인턴 활동 서류 등이 조작 또는 과장됐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시작됐다.

이후 고려대생들은 안암캠퍼스에서 수차례 집회를 열어 학교 측에 조씨 입시 관련 의혹에 대한 해명과 철저한 조사 등을 요구한 바 있다.'

고려대는 당시 "입학사정을 위해 제출한 전형자료에 중대한 하자가 발견되면 심의 등을 거쳐 입학이 취소될 수 있다"며 검찰 수사 결과를 지켜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검찰의 정 교수 추가기소 후에도 학교가 "추가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내놓자 미온적으로 대응한다는 비판이 안팎에서 제기됐다.

고려대 재학생과 졸업생이 이용하는 온라인 커뮤니티 '고파스'에는 "입학 취소를 하지 않는다는 게 실화(진짜)냐", "치욕스럽다", "고려대 발전기금 납부 거부 운동에 들어가겠다"는 등의 글이 잇따라 올라왔다.

논란이 커지자 지난 15일 오후 정진택 총장이 홈페이지를 통해 입장문을 내고 "분명한 원칙과 규정에 입각해 신중하게 대처하고 있다"며 진화에 나섰다.

정 총장은 "입학 사정을 위한 전형자료에 중대한 하자가 발견된다면 정해진 절차를 거쳐 입학 취소 처리가 될 수 있다고 알려드린 바 있고, 이런 입장은 바뀌지 않았다"면서 "논란이 되는 자료의 제출 여부를 다각도로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다만 정 총장은 "(문제의 전형자료) 제출 여부가 입증되지 않은 현시점에서 취할 수 있는 조치가 마땅하지 않으므로 추가 검토가 필요하다는 답변을 언론에 한 바 있다"고 말했다.

입학을 취소하려면 하자가 있는 전형자료를 제출한 것이 확인돼야 하는데, 2010학년도 입시 관련 자료는 규정에 따라 모두 폐기해 자체 조사를 통해 제출 여부를 파악할 수 없었고 검찰의 공소사실에도 관련 내용은 포함되지 않았다는 설명이다.

정 총장은 "검찰 조사 결과에 따라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던 것은 검찰의 수사는 강제력이 있으므로 관련 자료가 확보될 수 있다고 봤기 때문"이라며 "기존 입장을 바꾼 것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총장 입장문을 놓고 고려대 재학생·졸업생들 사이에서는 "취소할 능력도 의지도 없다는 뜻으로 보인다", "자료가 없다는 말이 사실이라면 학교 측 대응이 이해가 간다" 등으로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