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안전하게 귀가하세요’, 안심거울 설치 사업 진행
전주대, ‘안전하게 귀가하세요’, 안심거울 설치 사업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 안심거울 설치 후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전주대가 안심거울을 설치한 후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전주대(총장 이호인)는 경찰학과가 대학가 주변 등 여성 1인 가구 밀집 지역의 불안 요소를 제거하고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안심거울 설치 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안심거울은 인적이 드문 주택가에 설치돼 보행자가 누군가 따라오는지 확인하고 사각지대를 감시할 수 있는 거울시트다. 사회적으로 이슈가 됐던 신림동 주거침입 사건 등 혼자 귀가하는 여성들의 안전 귀가에 도움을 주는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경찰학과는 전주 완산경찰서와 지역 주민과 함께 이번 사업을 추진했으며, 사업은 전주대 LINC+사업단 ‘지역사회 공헌 프로그램’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4일 전주대 총장과 전주 완산경찰서장이 직접 안심거울을 부착하며 ‘안심거울 설치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두 기관장의 설치를 시작으로 전주대 원룸마을 일대 20여 곳에 안심거울이 부착됐다.

전주대 경찰학과장과 전주완산경찰서 범죄예방전단팀(CPO)은 1년간 실무회의를 통해 취약 요소를 진단하고, CCTV와 비상벨, 로고젝트 등의 방범 시설물을 설치해 왔다. 특히 이번 안심거울 설치 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의 범죄에 대한 불안감을 줄이고 실질적인 범죄 억제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대와 전주완산경찰서는 이후에도 정기적으로 지역 주민 간담회를 개최해 범죄 불안 요소를 청취하고 범죄 제로화를 위한 추가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이호인 전주대 총장은 “고향을 떠나 혼자 생활하는 학생들이 안심하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안심거울 부착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라며 “지자체 및 치안 조직과 협력해 설치 범위를 확대하고, 재학생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들도 체감할 수 있도록 안전성을 향상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