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 2020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9.36 대 1
호원대, 2020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9.36 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컬전공 165.3 대 1 최고 경쟁률
호원대 전경.
호원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호원대학교(총장 강희성)는 2020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최종 마감한 결과 476명 모집에 4457명이 지원해 9.3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호원대는 이번 정시모집에서도 실용음악학부와 공연예술학부에서 최고의 경쟁률을 보였다.

특히, 실용음악학부 보컬전공에서 165.3대 1로 최고 경쟁률을 나타냈다. 싱어송라이터 전공은 65대 1의 경쟁률을, 공연예술학부 연기전공은 25.5대 1로 명실공히 전국 최고 수준의 경쟁률을 보였다. 호원대 학부(과) 중 물리치료학과 19.4대 1, 간호학과 11.7대 1, 항공정비공학과 7.2대 1 등 최근 4차 산업혁명에 부응하는 항공정비공학과 및 보건계열이 강세를 나타내며 높은 지원율을 보였다.

신상열 입학관리실장(응급구조학과 교수)은 “학령인구 감소로 수험생 인원 자체가 줄어 어려운 시기에 전년 대비 경쟁률이 소폭 하락했지만, 최근 보컬플레이 등 오디션 프로그램의 열풍으로 이현성, 김민서 학생 등 호원대 실용음악학부 재학생들의 활약이 계속돼 수험생들과 학부모들에게 우리 대학에 관심을 갖게 한 계기가 된 것 같다. 우리 대학의 강점인 경쟁력 있는 학부(과)가 중심이 돼 ‘글로벌 리더 양성대학’으로 발돋음하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분석했다.

정시모집 실용음악학부, 공연예술학부 실기 및 면접은 1월 3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되고, 그 외 학부(과)는 18일에 실시하며, 1월 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수험생 편의를 위해 실기 및 면접 사전예약제로 원하는 시간대에 지정해 응시할 수 있다.

정시모집 최종 합격자는 1월 23일 오후 2시 호원대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