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여자대학교, U턴 입학자 지속 상승
경인여자대학교, U턴 입학자 지속 상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인여자대학교는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자 중 대학졸업 지원자가 간호학과에서만 572명이 몰려 경쟁률 12.7 대 1을 기록했다.
경인여자대학교는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자 중 대학졸업 지원자가 간호학과에서만 572명이 몰려 경쟁률 12.7 대 1을 기록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경인여자대학교(총장 류화선)는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에 4년제 대학을 졸업한 학생들이 대거 몰렸다고 발표했다.

경인여자대학교는 이번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자 중 대학졸업 지원자가 간호학과에서만 572명이 몰려 경쟁률 12.7 대 1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3년제 간호과 졸업자를 대상으로 한 ‘학사학위전공심화과정’에도 90여 명이 지원하는 등 인기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 진행 중인 편입생 모집도 25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대학 관계자는 4년제 대학을 졸업하고도 경인여자대학교 간호학과에 유턴 입학하는 학생들이 많은 이유에 대해 “2013년부터 매년 간호사 국가고시에서 100%에 가까운 합격률을 유지하고, 2014년 4년제로 전환된 이후에도 2015년 제2주기 간호교육인증평가 ‘5년인증’에 이어 2020년 제3주기에도 ‘5년 인증’ 획득, 2018년 교육부 교원양성기관평가 ‘A등급’ 평가까지 더욱 전문화된 교육체계를 구축해 운영하고 있기 때문인 것 같다”고 전했다.

류화선 총장은 “우리 대학은 학생들의 전공역량 강화뿐만 아니라 시대를 관통하는 인성, 소통과 협력, 창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있다”며 “많은 학생들에게 참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소명”이라고 말했다.

특히 경인여자대학교는 2019 대학알리미에 공시된 취업률이 전국 여대 최상위권인 71%를 기록했고 간호학과 취업률은 대학 평균을 훨씬 상회하는 89.9%의 취업률을 보이며 명실상부한 전국 최강의 간호학과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