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선수’ ‘부부 기능장’ 눈길 사로잡는 폴리텍 졸업생 이색 사연 ‘화제’
‘농구선수’ ‘부부 기능장’ 눈길 사로잡는 폴리텍 졸업생 이색 사연 ‘화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폴리텍 전국 34개 캠퍼스 졸업생 1만2848명 배출
14일 폴리텍 창원캠퍼스를 졸업하는 ‘부부 기능장’ 유창민·강좌령씨
14일 폴리텍 창원캠퍼스를 졸업하는 ‘부부 기능장’ 유창민·강좌령씨

[한국대학신문 김의진 기자] #홍익대 대학원에서 지식재산학 석사학위를 취득한 김아름씨. 특허법을 공부하면서 자연스럽게 신기술 동향을 접하게 됐고, 다양한 산업과 연계되는 정보보안 기술에 관심이 갔다. 김씨는 전공과의 융합 가능성을 보고 한국폴리텍대 서울강서캠퍼스 정보보안과에 진학했다.

그는 1년간 시스템·네트워크 보안 기술, 보안시스템 개발기술 등을 익히고, 현재는 정보보호 전문기업 조인어스비즈에서 엔지니어로 일하고 있다. 김씨는 14일 폴리텍대를 졸업했다. 그는 “기술교육이 진로 개발의 기회와 선택의 폭을 넓혀 줬다”며 “현장 경력을 쌓고, 기술적 이해를 높여 신산업 분야 회사를 강소기업으로 만드는 데에 도움이 되는 일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씨와 같은 폴리텍 캠퍼스 졸업생들이 전국 34개 캠퍼스에서 이날 일제히 졸업했다. 올해 졸업생은 총 1만2848명이다. 이석행 폴리텍 이사장은 “기술인으로서 내딛는 걸음이 곧 인생의 새로운 길이 될 것”이라며 “끊임없는 변화와 도전을 통해 일자리 특화대학으로 위상을 높여 폴리텍이 자랑스러운 모교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폴리텍은 다양한 계층의 특화된 ‘직업훈련’ 과정을 운영하는 기관이다. 국내 ‘고등직업교육’을 담당하는 전문대학과는 다른 기관이다. 폴리텍에서도 졸업생 중 김씨처럼 이색 사연을 가진 이들이 해마다 많이 나오고 있다. 은퇴 체육인, 부부 기능장 등 올해 폴리텍 졸업생들의 이색 사연을 들여다 본다.

방경은씨
방경은씨

■‘경력단절 여성’ 방경은씨, 재취업에 성공 = 방경은씨는 강원대에서 정보통계학을 전공하고 미국 전시 대행사에서 4년간 근무했다. 결혼 뒤 귀국하면서 의류 쇼핑몰 창업에 도전했지만 실패로 끝났다. 방씨는 진로를 고민하다 원주 지역 전략 산업인 의료기기 분야로 눈을 돌렸다.

방씨는 원주캠퍼스 의료공학과에서 1년간 의료기기 설계 기술을 배우고, 현재는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에서 시제품 제작 분야 연구원으로 일하고 있다.

방씨는 “전문적인 기술교육이 있었기에 일자리를 찾는 데 나이나 결혼, 그 무엇도 걸림돌이 되지 않았다”며 “의료기기산업은 미래 신기술과 융합해 발전 가능성이 큰 만큼, 기업의 성장을 돕는 일에 자부심을 갖고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은퇴 농구선수’ 이찬양씨 “운동밖에 몰랐던 내게 새로운 인생” = 이찬양씨는 대학교 1학년까지 농구선수로 활동했다. 하지만 부상으로 선수 생활을 접게 됐다. 이후 군 입대를 마치고 부모님의 권유에 따라 2018년 김제캠퍼스 산업설비자동화과에 입학했다.

이씨는 2년간 가스산업기사 등 7개의 국가기술자격을 취득하고, 전공을 살려 졸업 전 취업을 확정했다. 현재는 가스 제조, 배관공급업체인 LS계열 ㈜예스코 안전기술팀에서 근무하며, 도시가스 시설물 안전관리를 담당하고 있다.

이씨는 “갑작스러운 은퇴로 진로 전환에 대한 충분한 고민과 준비가 부족했던 상황이었다”며 “운동밖에 몰랐던 내가 새로운 인생을 찾는 데 기술교육은 최고의 선택이었다”고 밝혔다.

대학교 1학년까지 농구선수로 활동했던 이찬양씨 역시 14일 김제캠퍼스를 졸업했다. 그는 현재 LS계열 회사에서 안전기술팀으로 근무하고 있다.
대학교 1학년까지 농구선수로 활동했던 이찬양씨 역시 14일 김제캠퍼스를 졸업했다. 그는 현재 LS계열 회사에서 안전기술팀으로 근무하고 있다.

■‘부부 기능장’ 유창민·강좌령씨 “부부 기술사에도 도전” = 유창민씨와 강좌령씨는 지난해 5월 기계가공기능장 국가기술 자격시험에 동시에 합격하고, 12월에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공통분모도 남다르다. 유씨와 강씨 모두 대학 졸업 뒤 취업과 경력개발 문제로 창원캠퍼스 전문기술과정(1년 직업훈련과정)을 다니며 기술을 배웠다. 이후 현장에서 경력을 쌓고, 전공 분야 심화기술을 익히기 위해 2018년 기능장과정으로 창원캠퍼스에 다시 입학했다. 야간과정을 다니며 2년간 일과 학업을 병행하고, 목표한 기능장 자격을 취득하는 데에 서로가 힘이 돼줬다.

강씨는 “2년간 같이 학교생활을 하면서 힘든 일을 만날 때 서로 의지한 게 두 사람이 평생 함께하는 계기를 만들었다”며 “차근차근 노력해 부부 기술사에도 도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석희씨
이석희씨

■교육생에서 교직원으로…이석희씨, 폴리텍 정규교직원으로 새 출발 = 이석희씨는 교육생 신분에서 벗어나 폴리텍 교직원으로 새 출발한다. 이씨는 현대자동차에서 회계 담당 사무직으로 20년간 근무하고 퇴직했다.

“재취업하려고 여러 방면으로 일자리를 찾았지만, 이 나이(55세)에 사무직으로 다시 근무하는 건 현실적으로 어렵더라고요.”

이씨는 자격증과 경력만 있으면 나이에 관계없이 평생 일할 수 있는 전기 기술에 관심이 갔다.

그는 지난해 폴리텍 인천캠퍼스 전기에너지시스템과를 다니며 10개월간 전기시스템 제어 기술을 익혔다. 전기산업기사 등 6개의 국가기술자격도 손에 쥐었다. 이씨는 폴리텍 대학 운영직 정규 교직원으로 채용돼, 다음달 개원을 앞둔 광명융합기술교육원에서 17일부터 근무를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