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 발족
영진전문대,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 발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10여 개 기업 참여… 협력 우수인재 양성과 채용 나서
일본 기업들이 참여하는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가 19일 일본 요코하마베이호텔토큐에서 공식 발족했다.
일본 기업들이 참여하는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가 19일 일본 요코하마베이호텔토큐에서 공식 발족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영진전문대학교(총장 최재영)가 국내 최초로 창안한 주문식교육이 현해탄을 건너 일본 열도에 전파됐다. 영진전문대는 최근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가 공식 발족했다고 밝혔다.

19일 일본 요코하마(요코하마베이호텔토큐)에서 열린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 발족식에는 ㈜리크루트R&D스테핑, ㈜ISFnet 등 일본 13개 회사 대표와 관계자, 최재영 영진전문대 총장과 대학 관계자, 영진전문대 출신 일본 취업자 10명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발족식 경과보고, 축사와 졸업자 취업 사례 발표, 간담회 순으로 진행됐다.

일본주문식교육협의회는 영진전문대 졸업자를 채용한 기업이나 영진전문대와의 주문식교육을 희망하는 기업들이 참여한다.

협의회는 회원사들이 필요로 하는 인재상과 커리큘럼을 파악해 대학에 제시하는 등 우수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기획한다. 또 일본취업반 편성을 위한 설명회와 인턴십 지원, 일본취업에 나서는 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정보와 지원 활동, 주문식교육 장학금 유치 등 일본기업과 영진전문대 간 주문식교육 교류가 확대될 수 있도록 협력한다.

최재영 총장은 “우리 대학에서 잘 성장한 우수한 인재들이 일본에서 글로벌 인재로 높게 평가받으면서 주문식교육에 대한 일본기업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협의회 발족을 계기로 한일 간 산학협력의 선도모델을 제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