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영남대 학생 확진자 발생…기숙사 폐쇄
경북대·영남대 학생 확진자 발생…기숙사 폐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DB
한국대학신문 DB

[한국대학신문 이지희 기자] 경북대와 영남대 등 경북지역 대학에서도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

24일 경북대 측은 기숙사 건물 중 협동관에 머무른 학생 한 명이 확진자와 접촉 사실을 알고 16일 기숙사를 떠났다고 밝혔다. 집으로 돌아간 학생은 21일 발열 현상이 나타나 보건소에서 검사한 결과 23일 양성 통보를 받았다. 경북대는 협동관에 머물던 학생 130명을 귀가 시킨 뒤 건물을 폐쇄하고 방역하기로 했다.

학교 측은 “(증상 발현 이후) 학생 동선에 대학이 들어가 있지 않아 대학 폐쇄 등의 지침은 따로 없었다”고 밝혔다.

영남대에서도 23일 확진자가 나왔다. 영남대 기숙사 중 여학생 전용 H동에 있던 학생 한 명이 확진자 접촉 사실을 알고 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자로 판명돼 경북도립병원으로 이송됐다. 학교 측은 건물에 있던 학생 36명을 자가 격리하도록 조치했다.

영남대는 확진자가 있던 H동과 확진 판정 전 머물렀던 기숙사 D동을 폐쇄한 뒤 24일 방역을 마친 상태다. 특별한 이유가 없으면 개강 전까지 개방하지 않는다.

현재 경북대와 영남대는 확진자가 나오기 이전에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해 개강을 2주 연기했다. 학생들 중 확진자가 나왔지만 일단은 상황을 지켜보겠다는 입장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