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박물관, 목공예 특별전 ‘나무, 木 사람을 품다’ 이달 8일 개최
상명대 박물관, 목공예 특별전 ‘나무, 木 사람을 품다’ 이달 8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백웅기) 박물관은 8일부터 11월 30일까지 서울캠퍼스 미래백년관 기획전시실과 종로구 평창동에 있는 상명대 박물관 목공예 특별 展 ‘나무, 木 사람을 품다’를 개최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사)한국대학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2020년 ‘대학박물관진흥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이뤄진 것으로, 이 사업은 대학 내 문화자원 및 연구자원을 활용한 전시와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문화적 플랫폼으로서 대학박물관의 특성화를 강화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이번 전시는 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목공예를 문화자원으로 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먼저 전시 프로그램인 ‘나무木 삶에 깃들다’는 미래백년관과 상명대 박물관 두 곳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안식과 휴식을 주제로 안채와 사랑채 목공예 전시가 진행된다. ‘내 ID 나무木 호패’ 체험도 가능하다.

체험 행사 ‘뚝딱뚝딱! 나무木 공작소’는 상명대 박물관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하루 2회 진행되는 체험행사로 목공예 관련 강의와 전시, 편백 나무 연필꽂이 등을 만들어 볼 수 있다.

10월에는 강연 프로그램 ‘나무木 가구의 조형성’이 진행된다. 밀레니엄관에서 진행되는 이 강연은 △5일 최공호 한국전통문화대학교 무형유산학과 교수의 ‘한옥과 전통가구’ △6일 곽철안 상명대 미술학부 생활예술전공 교수의 ‘목공예의 어제와 오늘’이 진행된다.

이외에도 답사 프로그램인 ‘도심 속 나무木 향기’가 예정돼 있다.

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상명대 박물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전시 관람 및 프로그램 참가에 대한 문의는 박물관(02-781-7923∼4)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
  • 대동대학교
  • 용인송담대학교
  • 동강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학교
  • 연암공과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