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음악교육 1회 졸업생 김제근 교사, 장학금 기탁
전북대 음악교육 1회 졸업생 김제근 교사, 장학금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 때 받은 사랑, 후배들에 돌려주고 싶어요”
김재근 교사
김재근 교사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지금은 없어진 전북대학교 사범대학 음악교육과 1회 졸업생인 김제근 교사(79학번)가 학생 장학금으로 써달라며 1000만원을 기탁했다.

현재 서울에 소재한 고등학교 교사로 근무하고 있는 김재근씨는 올 8월 정년퇴직을 앞뒀다.

정년을 앞두고 인생을 찬찬히 돌아보며 전북대 음악교육과 재학 시절 어려운 형편이었지만 당시 대학에서 받았던 장학금은 그의 삶에 큰 자양분이 됐다고 말한다.

대학의 도움을 받아 무사히 졸업을 하고, 교사로 재직하면서도 대학 시절 받았던 많은 것들이 마음의 빚으로 남아있었다던 김 교사. 정년을 맞아 그간의 마음의 빚을 조금이라도 덜고 싶다는 생각과 함께 후배들의 앞날이 밝았으면 하는 마음에 이번에 모교에 장학금을 전하기로 했다.

김 교사는 “모교에서 베푼 사랑에 비하면 작은 것이지만, 대학 선배의 소소한 마음이 후배들에게 닿길 바란다”며 “우리 학생들이 지역과 국가 발전을 이끄는 훌륭한 재원으로 성장해 나간다면 선배로서 매우 뿌듯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러한 기부자의 뜻에 전북대 발전지원재단은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기탁식을 통해 감사 인사를 하려 했다. 그러나 김 교사는 한사코 거절했다. 어린 후배들에게 마음이 전해지면 그뿐이라면서 김 교사는 이 기금을 가계가 어려우면서도 열심히 학업에 임하는 학생에게 장학금으로 전해지길 바랐다.

전북대 발전지원재단 관계자는 “김 교사의 기탁 관련 연락을 받고 배경을 전해들으면서 가슴 뭉클함과 함께 모교에 대한 사랑을 느낄 수 있었다”며 “기부자의 뜻에 따라 학생들이 밝은 미래를 열어가는 데 소중하게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