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포스트코로나시대 지역가치의 재정립을 위한 ‘전환 포럼’ 연다
전남대, 포스트코로나시대 지역가치의 재정립을 위한 ‘전환 포럼’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이다솜 기자] 포스트코로나시대 지역발전을 위한 새로운 전환 주도권을 갖고, 뉴 노멀시대의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등 새로운 성장방향과 대안을 제시하기 위한 대형 포럼이 개최된다.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를 비롯한 5개 기관과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회는 2일부터 3일까지 전남대 컨벤션홀에서 ‘포스트코로나시대 지역가치의 재정립: 새로운 성장과 전환’을 주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전환포럼’ 이니셔티브〉를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포스트코로나시대, 위기와 기회(김준하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와 △포스트코로나시대, 대학교육의 미래(김양현 〃)에 대한 기조발제에 이어 △코로나19 지역과 과제 △포스트코로나시대 총장에게 묻다를 주제로 한 2개의 특별세션이 진행된다.

또한 포스트코로나시대를 맞아 △고등교육혁신과 지역상생(전남대) △누구도 소외받지 않는 미래교육 설계(광주교대) △과학기술의 역할과 한국형뉴딜의 실현(광주과학기술원) △기후위기 대응과 그린 뉴딜(국제기후환경센터) 등 4개의 주제세션이 진행된다. 각 세션에서는 발제와 패널토론, 오픈 토론이 이어진다.

세션과는 별도로 정병석 전남대 총장을 비롯한 광주전남지역 주요 대학 총장들과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조대엽 위원장을 포함한 정책위원들은 포럼 첫날 오후 6시부터 2시간 ‘국가와 지역간 정책협력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도 진행된다.

정병석 전남대 총장은 “이번 포럼이 포스트 코로나시대 광주전남 공공정책, 교육과 문화, 과학기술, 기후환경 차원의 의제설정과 전략방안을 보여주고,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휴면 뉴딜 등 한국형 뉴딜의 지역 적용 및 추진방향을 제시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