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 사범대학, ‘교원양성대학 원격교육 역량강화 사업’ 선정
강원대 사범대학, ‘교원양성대학 원격교육 역량강화 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강원대학교 사범대학(학장 박대식)이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주관하는 ‘2020년 교원양성대학 원격교육 역량강화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전국 교육대학 및 국립대(국립대학법인 포함) 사범대학 중에서 공모 평가를 통해 총 10개 대학을 사업 대학으로 확정했으며 강원대를 비롯해 서울교대, 서울대, 대구교대, 경북대, 전남대, 전주교대, 한국교원대, 충북대, 공주대가 선정됐다.

‘원격교육 역량강화 사업’은 언택트 시대에 요구되는 온라인 수업·교육 콘텐츠 개발 역량을 갖추기 위해 교원양성기관에 원격교육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선정된 대학은 2021년 2월까지 3억 1000만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사업 선정에 따라, 강원대 사범대학은 ‘미래교육센터’를 설립하고 빠르면 이달부터 교육 4호관에 공간 조성과 설비 구축에 들어갈 예정이다.

강원대 미래교육센터는 미래원격교실, 콘텐츠제작 실습실, 미디어제작 실습실, 원격 스마트 교실 등의 기반시설을 포함해, 이동형 원격교육 시스템 도입을 통해 원격교육을 운영하는 데 필요한 지식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강원대는 예비교원을 대상으로 한 교원 양성과정을 시작으로, 도내 교육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각급 학교 및 현직 교원의 원격교육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미래교육센터를 책임지게 될 남수경 교육학과 교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강원대의 교육역량을 한 단계 높이는 것은 물론, 향후 강원도의 원격교육 허브로서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지역사회와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해 지역별 원격교육 격차를 해소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
  • 대동대학교
  • 용인송담대학교
  • 동강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학교
  • 연암공과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