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과대학 산업기여도 11월 첫 발표
공과대학 산업기여도 11월 첫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조선분야부터 주요 산업 확대
공과대학이 우리나라 산업 발전에 어느 정도 기여했는지에 대한 산업계의 평가가 오는 11월에 처음으로 발표된다.

산업자원부는 13일 서울 반포동 메리어트호텔에서 오영호 제1차관과 서남표 KAIST총장, 김도연 공학한림원 부회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공과대학 혁신포럼 2007'에서 전자공학과 조선공학 분야를 대상으로 실시되는 공과대학 산업기여도 평가 일정에 대해 이 같이 밝혔다.

공대에 대한 평가지표와 모형은 올해 상반기 전자, 조선 산업별 인적자원개발 협의체가 산업계의 요구지식과 커리큘럼의 대응수준, 배출인력에 대한 산업계의 만족도 등을 기준으로 삼아 마련한 것으로, 공과대학의 교육과 성과가 기업의 요구를 얼마나 충족시켰는지가 평가의 골자다.

공과대학의 산업기여도 평가는 올해 시범평가를 시작으로 내년부터 기계, 철강, 반도체 등 주요 산업으로 확대되며 산업별로 3년 주기의 평가가 지속적으로 실시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또 지난달 산자부가 선정한 전국 50개 대학의 공학교육혁신센터와 공학교육혁신위원회 출범식도 함께 열렸다.

공학교육혁신센터는 대학별 특성화 전략을 수립하고 산업계 지향적인 공학교육 프로그램을 주도하는 기구이며 공학교육혁신위원회는 대한상공회의소와 공학한림원, 공과대학 학장협의회, 공학교육인증원, 산자부, 교육인적자원부가 참여하는 산.관.학 협의체다.

정부는 오는 2010년까지 공학교육혁신센터를 전국 100개 대학으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서 오영호 차관은 "보다 적극적이고 빠른 속도로 공학교육 혁신을 추진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우리 공과대학 발전의 기회로 활용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