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판 MIT' EIT 출범
'유럽판 MIT' EIT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연합, 공대·연구소 묶어 내년 출범
미국 MIT(매사추세츠 공대)에 맞서 ‘유럽판 MIT’라고 불리는 ‘EIT’가 내년에 출범한다. 유럽연합(EU) 27개 회원국 재무장관들은 지난 23일 EU 차기 예산안을 통과시키면서 EIT 설립을 위한 예산 3억870만 유로(약 4300억원)를 포함시켰다.

EIT의 정식 명칭은 유럽기술혁신연구소로 줄여서 EIT라고 불린다.

미국 MIT처럼 캠퍼스를 짓고 EIT라는 공과대학을 새로 만드는 건 아니다. 유럽 전역의 대학과 연구기관들 간에 일종의 네트워크를 형성, 공동 연구를 수행하는 ‘지식 공동체’다. 가령 재생 에너지 부문의 연구를 할 경우, 이 분야에 앞서 있는 유럽 여러 공과대학이나 기술연구소가 공동으로 참여해 하나의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방식이다. 다만 행정 업무를 총괄하는 사무국만 신설된다.

EIT는 2008년부터 2013년까지 총 24억 유로(약 3조32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에너지와 기후 변화, IT 등 3가지 핵심 연구에 주력할 계획이다. 전체 예산 가운데 EU가 지원하는 돈은 3억870만 유로, 나머지 예산은 EIT가 자체 연구활동을 통해 민간 및 공공 기관에서 조달한다. 연구 활동은 빠르면 내년 봄부터 시작된다. 주제 마누엘 바로수(Barroso) EU 집행위원장은 성명을 통해 “EIT는 EU 전역에 혁신과 기술 발전, 경쟁력을 확산시킬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