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과선택 첫단계 '나 자신을 알라'
학과선택 첫단계 '나 자신을 알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나고 이제 수험생들은 본격적으로 자신이 지원할 대학과 학과를 결정해야 할 시기에 놓였다.

학과를 선택할 때는 물론 성적도 중요하지만 직업과 진로에 대한 개념을 정확히 파악하고 내가 무엇을 좋아하는지, 무슨 일을 하고 싶은지 신중히 생각해 보는 것이 필요하다.

한국교육개발원 강성국 박사는 3일 학과선택 지침서 '학교에서 가르쳐 주지 않는 학과선택법'을 펴내고 바람직한 학과선택 기준을 제시했다.

강 박사에 따르면 학과선택을 하는 첫번째 단계는 우선 '나 자신을 아는 것'이다.

자신이 가장 잘하고, 하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는 것이 학과 선택의 첫번째 기준이다.

두번째는 직업을 탐색하는 것이다. 주변에서 흔히 본 직업에 한정하지 말고 다양한 직업들, 미래 사회에 각광받을 유망 직업들을 탐색해 관련 학과를 찾아본다.

세번째 단계는 학과의 성격을 정확히 아는 것이다. 학과의 교육내용, 졸업 후 진출 분야를 확인한 뒤 자신의 진로와 연결시켜 봐야 한다.

책에는 전국 1만7천여개의 학과가 7개 계열, 128개 소계열별로 교육내용, 관련학과, 취업분야, 취업률 등이 소개돼 있어 수험생들이 다양한 학과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강 박사는 "취업률, 적성, 학교의 평판, 합격 가능성 등 학과선택 기준은 다양하다"며 "그러나 무엇보다 자신의 적성, 희망사항을 우선 고려해 각자의 기준을 세운 뒤 치밀한 탐색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