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아 파문, 국회까지
신정아 파문, 국회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정아 동국대 교수의 가짜학위 파문이 국회까지 갔다. 국회 교육위는 12일 오후 김신일 부총리를 출석시킨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고 신정아 교수 외 속속 드러나고 있는 허위 학위 소유자의 교수임용으로 인한 사회적 파장을 사전에 막기 위한 외국박사학위 진위여부 조사와 허위 학위에 관한 처벌 등을 골자로하는 고등교육법 개정안을 상정 심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