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대학경영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  
대구·경산 6개 대학 총장, 한자리에 모이다
원활한 실무 위해 기획처장 모인 운영위원회 설치키로
2017년 03월 27일 (월) 17:40:46 구무서 기자 kms@unn.net
   
▲ 27일 열린 대구·경산 지역 6개 대학 업무협약식에서 총장 및 운영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구무서 기자] 대구한의대(총장 변창훈)는 경일대, 계명대, 대구가톨릭대, 대구대, 영남대 등 6개교가 대구한의대 본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현태 경일대 총장, 신일희 계명대 총장, 김정우 대구가톨릭대 총장, 홍덕률 대구대 총장, 변창훈 대구한의대 총장, 서길수 영남대 총장 등 6개 대학 관계자들이 참석해 각 대학의 협력과 상생 발전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대구·경산지역 6개 대학은 학령인구 급감, 수도권 대학 선호 현상 심화 등에 따른 지역대학의 어려움을 공동으로 대응하기 위해 각 대학이 보유한 우수자원을 연계하고 공동교육 및 연구, 산학협력 등을 촉진하고자 체결됐다.

협약에 따라 6개 대학은 △정규학기 및 계절학기 개설 과목의 상호 수강 및 학점인정 △교양 및 유사학과 전공 강의 등 교원 교류 협력 △도서관, 공용기자재, 체육시설, 정보통신시설, 연수원 및 의료원 등 이용 편의 제공 △지역사회 봉사 및 공동 프로젝트(R&D포함) 사업 공동 추진 △각 대학이 수행중인 국책사업 성과 공유 △학생상담, 유학생 유치, 교수·학습프로그램 등 우수사례 공유 △취·창업캠프 및 박람회 공동 개최 △e-Learning, MOOC콘텐츠 개발 및 공동 활용 △기타 각 대학의 발전에 필요한 제반사항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협력 분야를 실무적으로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각 대학 기획처장과 기획팀장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설치해 운영하기로 했다.

변창훈 대구한의대 총장은 "현재 지역 대학들이 학령인구 감소, 대학구조개혁, 대학재정 위기, 청년실업문제 등으로 어려운 환경에 직면해 있다"며 "이러한 어려움 속에 각 대학이 보유한 우수자원의 공유와 연계 협력을 통해 6개 대학 모두의 경쟁력 제고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대학신문(http://news.un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뒤로가기 위로가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