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대학 소개할게 - 대구대] 청춘과 같은 싱그러운 꽃과 나무들
[우리 대학 소개할게 - 대구대] 청춘과 같은 싱그러운 꽃과 나무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사진 = 이지영 / 대구대 경영학과

대학가의 생생한 소식을 전달하기 위해 독자 여러분이 참여하는 공간을 ‘우리 대학 소개할게’ 코너를 마련했습니다. 첫 시작은 ‘개강’을 주제로 모집하였으며 추후 중간고사, 스승의 날, 축제 등 다양한 주제로 코너를 운영합니다. 참여는 4~5장 내외의 사진과 사진을 소개해줄 수 있는 200자 내외의 글을 보내주시면 됩니다(cyecmu@unn.net). 코너에 게재되는 분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을 드립니다. 

단아하고 수려한 꽃들부터 푸르고 듬직한 나무까지 저마다의 싱그러운 매력을 지녔다는 것이 한창 아름다운 청춘의 학우들과, 대구대 학우들과 닮았다. 저마다 다른 속도로 싹과 봉오리를 알듯 모를듯 그러나 우직하게 틔우고 있다는 점이, 개화를 위해 누구보다 아름다운 도전을 하고 있다는 것이 쏙 닮았다. 

<한국대학신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