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과학대학교, 강원도 산불 피해 재학생에게 특별장학금 지급
안동과학대학교, 강원도 산불 피해 재학생에게 특별장학금 지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과학대학교 본관 전경.
안동과학대학교 본관 전경.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안동과학대학교(총장 권상용)는 강원도 대형 산불로 인해 피해를 입은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고통분담 차원에서 특별장학금(생활비지원) 1인당 최대 10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동과학대학교 학적 정보에 따른 특별재난지역 동해안 일원에 거주하는 재학생들은 동해 27명, 강릉 6명, 속초 4명, 고성 1명, 총 38명으로 나타났으며, 주소지와 거주지가 다른 경우에도 학생의 부모님이 산불 피해를 입은 사실이 확인되면 장학금 지급 규정에 따라 특별장학금(생활비지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산불 피해 재학생들이 특별장학금(생활비지원)을 지급받기 위해서는 시, 군, 읍/면 주민센터에서 발행하는 ‘피해사실 확인서’등 관련 서류를 대학에 제출하면 최대한 빠른 시간에 지급 받을 수 있다.

권상용 총장은 “갑작스런 산불로 인해 실의에 빠진 재학생 및 학부모님의 삶의 터전이 조속히 회복되길 바란다”면서, “힘든 상황 속에서도 꿋꿋이 희망을 잃지 말고 학업에 더욱 정진하길 바라며, 앞으로 대학에서도 고통분담 차원으로 가정이 어렵거나 천재지변으로 피해를 입은 학생들에게 꾸준히 도움을 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