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육군사관학교 교류단, 서강대 방문… 공동연구 발표
미국 육군사관학교 교류단, 서강대 방문… 공동연구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기관 교류 프로그램 확대 위해 협의
왼쪽부터 신관우 서강대 화학과 교수, 박종구 서강대 총장, 존 버포 미 육군사관학교 화학 및 생명과학과 학과장.[사진=서강대 제공]
왼쪽부터 신관우 서강대 화학과 교수, 박종구 서강대 총장, 존 버포 미 육군사관학교 화학 및 생명과학과 학과장.[사진=서강대 제공]

[한국대학신문 김준환 기자] 미국 육군사관학교(웨스트포인트) 화학 및 생명과학과 학과장인 존 버포(John Burpo) 교수를 포함한 교류단이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3일까지 서강대학교(총장 박종구)를 방문했다. 

8일 서강대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미국 육사 생도의 파견 연구프로그램(AIAD, Advanced Individual Academy Development)의 지속적인 운영 및 확대 에 대한 협의를 위한 것으로, 연구주제 및 공동연구 발표의 시간이 함께 진행됐다. 

버포 교수(대령)는 현재 미 육군사관학교 화학 및 생명과학과의 학과장으로, 서강대와 하버드 양 대학이 운영하는 연구센터를 통해 사관생도의 한국 파견 프로그램을 책임지고 있다. 이번 방문을 통해 버포 교수는 서강대 바이오계면연구소와 화학과에 AIAD 프로그램을 2020년부터 확대 운영하는 것에 대해 논의하고, 박종구 총장과 육군사관학교, 미8군의 그동안의 협조에 대해 감사를 표했다. 

AIAD 프로그램은 육군사관학교에서 사관생도의 현장 경험과 연구력 향상을 위해 운영하는 프로그램으로, 미 육사 후보생이 전 세계의 연구소, 대학에 파견돼 연구 활동 및 경험을 쌓는다. 미 육군사관학교는 한국에서는 유일하게 서강대를 AIAD 파견 기관으로 선정해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여러 명의 사관생도를 파견하고 있다.  

서강대에 파견된 사관생도들은 서강대 바이오계면연구소, 서강-하버드 연구소에서 서강대 대학원생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첨단 스마트 군복, 전도성 잉크를 이용한 휴대폰 보안, 위험물 탐지를 위한 종이칩 개발 등에 참여하고 있다.   

한편, 미국 육군사관학교인 웨스트포인트는 미국 주류사회의 국방, 안보, 엘리트 교육의 중추적 교육기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