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대 안유정씨, ‘실종아동 찾기·예방’ 공모전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동서대 안유정씨, ‘실종아동 찾기·예방’ 공모전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들이 만날 수 있는 열쇠는 당신의 ’관심‘입니다” 작품으로
안유정씨가 작품과 함께 사진 한 컷을 남기고 있다.
안유정씨가 작품과 함께 사진 한 컷을 남기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는 광고홍보학과 4학년 안유정씨가 최근 보건복지부의 ‘실종아동 찾기·예방’ 공모전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실종 아동에 대한 사회적 관심 확산과 국민들에게 실종아동에 대한 의미를 생각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포스터와 동영상 부문으로 진행됐다.

안유정씨는 포스터 부문에서 작품 “그들이 만날 수 있는 열쇠는 당신의 ’관심‘입니다”를 제출해 이 대회 최고상을 받았다.

안 씨는 "아동이 실종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은 약 35초다. 하루 약 60건의 아동 실종이 발생하지만 그에 비해 사람들은 아동 실종에 대해 관심이 갖지 않는다. 아동 실종은 가족들뿐만 아니라 길거리에 다니는 사람들 또한 귀 기울여 주면 비교적 더 빨리 해결할 수 있다. 그냥 지나칠 수 있는 단순한 포스터보다 다소 강렬하고 효과적으로 표현하기 위해서 자물쇠를 활용했다“고 작품을 설명했다.

이어 “실종아동은 큰 관심이 필요하지만, 저 또한 일상 속에서 과자 포장지의 뒷면이나 TV광고를 제외하고는 접한 적이 없었다. 정말 영광스럽지만 한편으로는 실종 아동이 많기 때문에 공모전이 개최됐다는 점에서 슬프기도 하다”며 “잃어버린 가족을 찾아주는 큰 일에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