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학교, 메르세데스-벤츠 교육프로그램 성과발표
영남이공대학교, 메르세데스-벤츠 교육프로그램 성과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기 중앙모터스(주) 사장(왼쪽)과 박재훈 영남이공대학교 총장
이종기 중앙모터스(주) 사장(왼쪽)과 박재훈 영남이공대학교 총장

[한국대학신문 오지희 기자] 영남이공대학교(총장 박재훈)와 대구․경북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사 인 중앙모터스가 7일 메르세데스-벤츠 교육프로그램(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아카데미, OJT 교육프로그램, 현장실습, 인턴십)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성과발표회는 중앙모터스㈜ 이현동 본사에서 진행돼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관계자 및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아카데미 참여 대학교 책임 교수가 참관했다.

영남이공대학교 자동차과는 매년 1학년 2학기 학생 12명을 선발해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아카데미’를 진행한다. 해당 교육에서는 매주 3시간씩 13주간 메르세데스-벤츠 강사가 학교 강의를 제공하고, 평가를 통해 장학금 및 우수학생을 선발할 뿐 아니라 독일벤츠사 견학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중앙모터스(주)에서 심사를 통해 선발된 10명의 학생은 3월 개강과 동시에 매주 금요일 3시간씩 총 15주간 중앙모터스(주) 현장에서 직무기술교육(OJT)을 받는다. 하계방학 중에는 매일 8시간씩 4주간 강도 높은 현장실습을 해야 한다. 그리고 2학기부터 졸업 시까지 유급 인턴십을 거친 후에는 다음해 3월부터 전원 정규직으로 채용된다. 그 결과, 영남이공대학교 자동차과는 2014년 산학협력을 맺은 이래 현재까지 중앙모터(주) 54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특히, 영남이공대학교와 중앙모터스(주)가 2018년부터는 채용예정자를 선발해 직무에 대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기술지원비를 900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이종기 중앙모터스(주) 사장은 “갈수록 치열해지는 수입자동차 시장에서 차량수리서비스의 차별화는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메르세데스-벤츠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졸업과 동시에 곧바로 현장에 투입할 수 있는 인력을 미리 확보한다는 것은 우리 메르세데스-벤츠의 경쟁력 상승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