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HK+연구단, 여덟 번째 연구총서 「옥중화 주해」 발간
전주대 HK+연구단, 여덟 번째 연구총서 「옥중화 주해」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이다솜 기자]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 인문한국플러스 연구단(이하 HK+연구단)이 여덟 번째 연구총서, 「옥중화 주해」를 발간했다.

「옥중화 주해」는 신소설 작가로 잘 알려진 이해조(1869~ 1927)가 매일신보에 48회에 걸쳐 연재한 작품, 「옥중화」를 알기 쉽게 풀이한 책이다.

「옥중화(獄中花)」는 ‘감옥 속의 꽃’이라는 제목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감옥에 갇히면서까지 정절을 굳게 지켰던 춘향과 그녀가 일편단심 기다렸던 몽룡의 이야기를 그린 고전소설 「춘향전」을 모태로 한 신소설이다.

「옥중화」는 그 자체로도 판소리계 소설의 변화 양상과 20세기 초엽 활자본 소설의 출판 판도를 살펴볼 수 있는 기초 자료로써 중요한 가치를 지녔다. ‘춘향가강연’이라는 부제처럼 노래로 불리던 춘향가를 활자로 옮겨적어 소리를 근대적 활자로 정착시켰다. 그 이후 다수의 춘향전 이본(異本)의 출간을 이끌었다.

이에 「옥중화 주해」에서는 이해조의 작품 세계뿐만 아니라 당시 판소리계 소설과 춘향전 이본을 함께 연구할 수 있도록 「옥중화」의 원문을 그대로 옮기고 현대문에 주해를 달아 상세히 정리했다.

전주대 HK+연구단 관계자는 “우리 연구단은 다양한 고전과 유교문화 연구를 통해 ‘유교문화의 탈영토화, 공존의 인간학과 미래 공동체’를 연구하고 있다. 이번 연구총서를 통해서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미래 공동체를 위해 인문학적 토대가 구축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