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표적 감사 논란···한국영재교육학회, 강경 대응 시사
과기부 표적 감사 논란···한국영재교육학회, 강경 대응 시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정성민 기자] 과학기술정통부(이하 과기부)가 표적 감사 논란에 휩싸이고 있다. 한국영재교육학회는 “과기부 감사실이 순수 민간학회를 내부 감사한 전말을 공개하고 허위 사실을 유포, 명예를 훼손한 사실을 밝혀야 한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영재교육학회에 따르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2019년 11월 27일 ‘1100억 국민세금으로 운영되는 한국과학창의재단 이대로 좋은가?’라는 제목의 글과 2020년 2월 13일 ‘비위기관에 대해 수수방관하는 부처는 각성하기 바란다’는 제목의 글이 연이어 올라왔다.

청원글에서 한국과학창의재단 A간부의 비리 사례 등이 제시되며, 감사와 처벌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특히 A간부와 한국영재교육학회의 유착 관계 의혹이 제기됐다. 이를 테면 사업 몰아주기와 한국과학창의재단 연구원의 한국영재교육학회장 겸직과 대가 수령이다.

한국영재교육학회는 사실 무근이라며 즉각 반박했다. 한국영재교육학회는 “‘한국영재교육학회 관계자의 기관이 선정되도록 지시, 연구과제 사업비 특혜 제공(사업 몰아주기)’이라는 (청원글) 내용에 대해 우리 학회는 한국과학창의재단에 연구과제를 신청한 적도 없기에 선정된 적도 없고, 특혜를 제공받은 사실조차 전혀 없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영재교육학회는 “‘한국과학창의재단 연구원이 현재 학회장으로서 사무실을 제공받고, 월 보수를 받았다(한국과학창의재단 연구원의 한국영재교육학회장 겸직과 대가 수령)’는 (청원글) 내용에 대해 우리 학회는 우리나라 영재와 영재교육에 대한 연구자의 민주적이고 자율적인 연구모임”이라며 “비법인, 비영리학회로 오히려 학회장은 학회 발전을 위해 이사회비를 납부하고 있으며 사무실이나 월 보수를 제공받은 적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에 한국영재교육학회는 과기부 감사의 부당성을 강조하며,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해 강경 대응 입장을 시사했다. 한국영재교육학회는 “과기부 감사실은 허위사실을 유포한 자(청원인)를 공명정대하게 감사하지 않고 오히려 허위사실을 유포한 자의 편에서 게시물과 음해성 투서의 내용을 ‘진실’이라 전제하며, 우리 학회에서 선출한 학회장을 표적 감사했다”면서 “심지어 회원수가 1750명이니까 연회비가 얼마이고, 이를 학회가 어떻게 수입·지출이 이뤄졌는지를 감사하겠다고 학회 통장 입출금 내역 제출을 요구하고, 학회 회원 구성·회칙 등에 대한 감사를 벌였다”고 말했다.

한국영재교육학회는 “(과기부가) 명명백백하게, 정부부처의 감사의 범위를 벗어난 특정 저의가 있는 표적 감사이며, 직권남용에 해당되는 감사를 하고 있다”며 “우리 학회의 전 회원은 과기부 감사실이 정당하다면 청와대 게시판에 우리 학회의 실명을 거론, 명예를 훼손한 자와 학회장의 사무실과 월보수 등에 대해 제보한 자를 숨기지 말고 즉각 공개할 것을 요구한다. 또한 허위사실 유포에 따른 명예훼손으로 (청원인을) 수사기관에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수현 2020-07-04 11:45:32
기사를 보니, 참으로 공정한 사회를 만드는 정부의 의지가 있나 싶습니다. 공무원들이 이런 식으로 하면 안되지요. 과기부에 후속취재 하기바랍니다

교육이 살아야 2020-06-30 09:28:30
20년전 교육의 황무지에서 영재와 영재교육에 힘써 왔는데... 학회에 격려는 못할망정 내부감사라뇨??? 무슨 이유로?

양파 2020-06-29 12:23:41
과기부는 십수년간 지원받고 있는 과기부 지정 대학부설 과학영재교육원들에 대한 성과와 질적 평가와 평가보고서부터 전 국민에게 오픈해보시지요. 영재교육쪽으로 창의재단 사업은 참 문제가 많네요. 그 많은 영재교육 관련 예산이 너무 특정 대학들로 편향되어 있지는 않는지...

무릎도원 2020-06-29 11:00:08
급하긴 급하신가봅니다 ㅎㅎㅎ
고생하십쇼

황영희 2020-06-28 08:40:03
기사로 보면 과기부는 학회가 뭔지도 모르거나, 저의를 가지고 억측으로 감사를 밀어붙이는 모양입니다. 이런게 아직도 일어나나요. 당황스럽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