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간)대학 선택 때 따져봐야 할 ‘6가지’
(조간)대학 선택 때 따져봐야 할 ‘6가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리한 전형방법 대학·학과 찾아 수시 정시 비교
수능등급제가 사실상 폐지되고 점수제로 회귀함에 따라 2009학년도 대학입시에도 여러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가장 큰 변화는 정시 모집에서 논술고사가 폐지되고 수능시험의 반영 비율을 높이거나 수능시험 성적만으로 선발하는 경우 및 수능시험 이후에 실시하는 수시 2-2 모집을 실시하는 대학이 증가한다는 점이다.

이밖에 입학사정관제 시행에 따른 다양한 전형이 실시된다는 점, 수시 모집의 선발 인원을 늘리고 있다는 점, 약학대학의 학제가 2+4년제로 변경되면서 신입생을 선발하지 않는다는 점, 법학전문대학원이 개원함에 따라 서울대, 고려대, 연세대 등 20개 대학이 법학과 신입생을 선발하지 않는다는 점도 2009학년도 대학입시의 변화로 꼽을 수 있다.

수험생들이 2009학년도 대학입시 지원 전략을 세울 때는 이와 같은 변화 내용을 숙지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자신의 입시 여건에 맞는 대학을 선정, 대비하는 것이다. 적성과 장래 희망, 학력 수준, 특별한 지원 자격 등을 꼼꼼히 파악한 뒤 이에 적합한 대학이 어디인지 알아보고 대비해야 한다.

첫째 후회 없는 선택을 위해 적성 찾기에 주력하라.

적성을 알아보는 방법으로는 크게 세 가지로 요약할 수 있다. 첫번째는 적성 테스트다. 자신의 적성을 제대로 알기 위해서는 적성 테스트를 받아보는 것이 가장 빠르고 효율적인 방법이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진로정보센터(www.careernet.re.kr)나 한국고용정보원 진로교육센터(www.keis.or.kr) 등 진로적성검사를 실시해 주는 곳을 이용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혼자서 고민해 보는 것도 좋다. 나는 어떤 일을 좋아하나, 나는 어떤 일을 하고 싶은가, 나에게 중요한 가치는 무엇인가를 스스로 생각하고 고민해 보는 것이다. 대학 지원에 앞서 자신의 적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해 보는 것은 장래와 대학의 학과를 보다 넓은 관점에서 결정하는 판단의 기준이 될 것이다.

둘째 분야별 진출 가능 학과들을 알아보라.

적성에 따라 진로의 방향을 어느 정도 정했다면 그 일을 하는 사람들이 대학에서 무엇을 전공했는지, 어느 학과 출신인지 등을 알아볼 필요가 있다. 이때 알아둬야 할 것은, 기자가 되려면 신문방송학과나 언론정보학과로 진학하면 된다는 식으로 학과 이름만으로 단순하게 연결지어서는 안 된다는 것. 대학의 학과 사이트나 그 분야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조언을 참고로, 실제 어떤 학과 출신들이 그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지 파악해야 한다. 또 의학치의학전문대학원이나 법학전문대학원 도입 등 대학의 변화에 관심을 갖고 자신의 목표를 달성하는 다양한 방법들을 모색해 보자.

셋째 유리한 전형 방법을 실시하는 대학과 학과를 찾아라.

수능시험 성적이나 학생부 성적, 글쓰기를 잘 하거나 외국어 구사 능력 또는 수리 능력 등 자신의 장점을 최대한 살릴 수 있는 전형 유형과 방법을 찾아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홈페이지(www.kcue.or.kr)를 비롯해 대학 및 입시기관 홈페이지 등을 자주 접촉하며 대학별 학생 선발 전형 유형과 전형 방법 등을 비교, 분석해야 한다.

특히 2009학년도 대학입시에서는 입학사정관제 도입에 따른 다양한 특별 전형이 실시되므로 이를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또 기회 균등 선발을 비롯해 특기자, 수능 성적 우수자, 내신 성적 우수자, 어학 우수자, 농어촌 학생, 전문계 고교 출신자, 국가유공자 자손, 사회적 배려 대상자, 지역 할당 등 다양한 특별 전형의 지원 자격과 선발 모집단위(학부학과전공)를 살펴보고 지원 가능 대학을 정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지원 가능한 특별 전형이 없다고 낙담할 필요는 없다. 모든 대학이 정시 모집에서 일반 전형을 실시할 뿐만 아니라 상당수 대학이 수시 모집에서도 일반 전형을 실시하므로 지원 희망 학과 또는 유사 학과를 설치하고 있는 대학을 찾아보는 것이 더 중요하다.

넷째 수시와 정시 모집 중 어느 쪽이 유리한지 비교하라.

대부분의 대학이 수시와 정시 모집을 실시하는데 수시 모집은 특별 전형의 지원 자격을 갖추었거나 학생부와 논구술 등 대학별 고사에 자신이 있어야 유리하다. 고등학교 1, 2학년 내신 성적이 좋지 않거나 지금껏 논술고사를 제대로 준비하지 않은 수험생에게는 수시 모집이 좋지 않다. 만약 학생부 성적으로 수시 모집에 지원하고자 한다면 지금까지 출신 학교 선배들이 어느 정도의 성적으로 희망 대학에 합격했는가로 지원 여부를 가늠해 볼 수는 있다. 그러나 정시 모집은 서울대와 인하대(다 군), 그리고 연세대 고려대 인문계 모집단위 등을 제외하곤 대부분의 대학이 수능시험 성적으로 선발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학생부 성적과 논구술에 자신이 없는 수험생이라면 수능시험 위주로 선발하는 정시 모집을 대비하는 것이 유리하다. 수시 모집은 소신 지원이 아니라면 하향으로 지원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다섯째 희망 대학의 학생 선발 전형 요소를 비교 분석하라.

학생 선발 방법이 수시와 정시 모집에 차이가 있으니 반드시 모집 시기별로 희망 대학을 비교할 필요가 있다. 먼저 수시 모집의 경우를 보면 중상위권 대부분의 대학이 학생부와 논구술로 선발하므로 이들 전형 요소의 핵심 사항을 비교해야 한다. 학생부는 반영 교과목과 학년별 반영 비율, 실질 반영 비율, 비교과 내역, 등급간 점수, 비교 내신 여부 등을 비교하고 논구술은 출제 유형과 고사 시간 및 원고 분량, 기출 문제 등을 비교해 보다 유리한 대학이 어디인지를 가릴 필요가 있다. 수능시험 최저 학력 기준도 비교해야 한다. 정시 모집의 경우에는 수능시험이 절대적으로 중요하기 때문에 반영 영역과 영역별 반영 비율, 교차 지원 여부, 가산점 부여 여부와 비율, 탐구 영역의 선택 과목수와 보정 점수 산출 방식 등의 비교로 유리한 대학을 찾을 필요가 있다.

이러한 모집 시기별 전형 요소의 비교는 앞으로 학생부와 수능시험, 논구술 등을 어떻게 대비하는 것이 좋은지 어느 전형 요소에 비중을 두고 대비하는 것이 좋은지에 대한 기준이 되어준다. 특히 2009학년도 대학입시처럼 수시와 정시 모집의 학생 선발 방법이 다를 경우 즉 수시는 학생부+논구술, 정시는 수능시험으로 구분될 경우에는 희망 대학의 모집 시기별 전형 요소 비교는 반드시 필요하다.

여섯째 희망 대학의 요구 사항에 맞추어 지속적으로 대비하라.

위의 방법으로 희망 대학을 5, 6곳 선정한다. 그 다음부터는 희망 대학의 학생 선발 방법에 맞추어 대비하면 된다. 희망 대학이 논술고사를 중시하면 논술고사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수능시험을 중시하면 수능시험 대비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더불어 학교 선생님이나 선배, 또는 입시기관의 조언을 들으면서 수시로 자신의 지원 전략과 학습 방법이 옳은지 확인받고 최상의 성적을 얻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대비한다. (파이낸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