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약사회, 문제제기 앞서 대안 제시를
[기자수첩]약사회, 문제제기 앞서 대안 제시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대가 신약개발 연구인력 양성을 위해 약대 내에 신설한 약과학과가 논란을 빚고 있다. 대한약사회가 ‘학생 피해’를 이유로 교육과학기술부에 문제를 제기했기 때문이다.

약사회는 교과부에 보낸 질의서를 통해 “약과학과 졸업생들은 약사국가시험에 응시할 수 없다는 사실을 제대로 명시하지 않아 수험생에게 피해를 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경희대 약과학과가 4년제로 운영된다는 점에 대해서도 ‘법률 위반이 아니냐’는 견해를 제시했다. ‘약학대학(한약학과 제외) 수업연한을 6년으로 한다’는 고등교육법 시행령에도 위배된다는 주장이다.

표면적으로는 ‘학생 피해’와 ‘법률 위반’을 내세웠지만, 그 이면엔 ‘약사가 아닌 약대 출신’이 조제와 제약에 관여할 수 없다는 의지가 엿보인다. 약사회 관계자도 “직능단체이지만 공공성을 띄기 때문에 국민 건강 지킴이로서의 역할을 한 것”이라며 “약사가 아닌 사람이 약대 출신임을 내세워 ‘약’에 관여하는 상황이 올 수 있다”고 우려했다.

물론 조제와 제약업무의 전문성과 중요성은 인정한다. 그러나 약사 면허가 필요한 고차원적인 일에 이학사 학위를 가진 약과학과 출신이 투입될 것이라고 그렇게 쉽게 예단할 수 있을까. 약사면허가 필요한 일을 맡으려면 ‘알아서’ 약학입문시험을 거쳐 약대에 진학할 것이다.

우리나라는 전체 약사인력 중 제약에 종사하는 비율이 5% 이하다. 이런 상황에서 약사회가 대안 제시 없이 문제만 제기하는 것 같아 안타깝다. 신약개발 인력 양성을 위한 학과 개설에 문제를 제기하면서, 약대 증원을 더 늘려야 한다는 주장엔 반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약사회는 약사 수가 부족한 게 아니라고 하지만, 우리나라의 국민 대비 약사 수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하위권이다. 국민 1만명당 약사 수는 6명으로 일본(13명)의 절반도 안 된다. 병원약사 충원률은 40%를 밑돌고 있고, 향후 신약개발에 대한 수요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약사의 권익옹호를 목적으로 설립된 약사회가 존재목적 자체를 부인할 순 없을 것이다. 다만 국민의 건강과 이익을 명분으로 내세운다면, 거기에 부합하는 대안을 먼저 제시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
  • 대동대학교
  • 용인송담대학교
  • 동강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학교
  • 연암공과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