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6 화 18:11
 와이즈유, 새해 첫날부터 ‘노사화합~’ 훈훈
 2018-01-10 16:10:05   조회: 166   
 첨부 : 2.jpg (238018 Byte) 
와이즈유, 새해 첫날부터 ‘노사화합~’ 훈훈

대학 직원노조, 故 박용숙 설립자 뜻을 기리는 흉상 제작해 기부


와이즈유 영산대학교(총장 부구욱)가 새해 첫 업무를 시작하는 날 ‘노사화합’을 상징하는 훈훈한 미담 사례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와이즈유는 지난 2일 오전 시무식에 이어 ‘故 박용숙 설립자 흉상 제막식’ 행사를 해운대캠퍼스 D동 1층 도광헌(導光軒)에서 개최했다. 이때 제막한 흉상은 직원노조(지부장 김의정) 전체가 동참하여 1,000만 여원의 비용으로 외부 조각가에게 제작을 의뢰해서 완성된 작품이다. 노찬용 이사장(학교법인 성심학원)과 부구욱 총장(와이즈유 영산대학교)은 직원노조의 깊은 뜻에 감사패를 전달하는 등 행사 참가자들로부터 ‘노사화합의 좋은 본보기’라며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노찬용 이사장은 이날 흉상 제막식 인사말에서 “일찍이 어린 시절부터 교육기관 설립에 뜻을 두신 故 박용숙 설립자님께서 평생 모은 자산의 대부분을 학교 설립하는데 기부하셔서 성심학원(와이즈유 영산대학교)과 영산학원(성심보건고등학교)을 세우셨고 설립자님의 뜻을 이어나가 명문 사학으로 육성, 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하자”면서 “설립자님의 뜻을 기릴 수 있게 흉상 제작을 지원해준 직원노조 구성원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부구욱 총장은 “요즘 대학들의 재정적인 여건에서 설립자 흉상 제작은 계획 자체를 못 하고 있는 상황인데, 직원노조에서 먼저 흉상을 제작하여 기부해주는 뜻을 높이 치하한다”며 직원노조에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대해 김의정 지부장은 “대학을 사랑하는 마음에 직원노조도 동참하고자 기부를 했다”면서 “직원노조는 앞으로도 대학 발전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18-01-10 16:10:05
210.xxx.xxx.104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금지단어' 안내사항   -   2017-11-15   12776
6011
  동명대 ‘3D 프린팅 활용 경진대회’서 이재성 등 수상     2018-01-16   24
6010
  동명대 MICE사업단, 1/11 제2차 교육과정 운영위원회     2018-01-16   33
6009
  부산가톨릭대, 뉴질랜드, 일본서 국제 임상실습 진행     2018-01-15   44
6008
  동명대 학생들 1/7~12 獨 브레멘대와 공동프로젝트     2018-01-12   104
6007
  목포대 최인원 동문, ‘단원 김홍도의 풍속화, 아트디자인으로 재해석되다’첫번째 개인전 개최     2018-01-11   137
6006
  거제대학교, 대한민국 전문대학 지속발전지수 발표 전국 4위 랭크!     2018-01-11   153
6005
  김한표 국회의원 “거제 유일대학, 거제대학교 아낌없이 지원하겠다”     2018-01-11   160
6004
  와이즈유, 정시모집 경쟁률 2.43:1     2018-01-10   187
6003
  와이즈유, 부구욱 총장, 대만 출장     2018-01-10   163
6002
  와이즈유, 새해 첫날부터 ‘노사화합~’ 훈훈     2018-01-10   166
6001
  와이즈유, 수시모집 최종등록률 90.5%     2018-01-10   159
6000
  부산가톨릭대, 1/4부터 8박 9일간 일본 현지실습     2018-01-10   179
5999
  부산가톨릭대, 신입생 기초학습 프로그램 진행     2018-01-10   181
5998
  부산가톨릭대, 사립대학 사회책임지수 부산 내 ‘1위’     2018-01-10   176
5997
  동명대 1/19까지 2주간 원어민교수와 영어토론     2018-01-10   186
5996
  목포대, 2018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3.65대 1     2018-01-09   220
5995
  동명대 PRIME사업단 무료 비교과 프로그램 풍성     2018-01-09   223
5994
  동명대 학생33명, 사흘간 日서 국제학술세미나 참석     2018-01-09   237
5993
  강릉원주대, 지역 친화적 국립대학 모델 구축으로 지역사회와 상생 협력     2018-01-08   265
5992
  동명대 LINC+, 제 1회 지식재산권 옥션 개최     2018-01-08   275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1
대구미래대학교 2월 문 닫는다…자진폐교 전문대 첫 사례
2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10개大 뽑는다
3
정시모집 마감, 영어 절대평가로 눈치 경쟁 ‘치열’
4
수사경찰 분리·자치경찰로 몸집 나눠…경찰권 비대화 차단 숙제
5
총장들도 나선 전문대학 정시입학정보박람회
6
[수요논단] ‘메이커(Maker) 인재’ 양성을 통한 전문대학 정체성 확립
7
2018학년도 정시, 서울 주요 대학 경쟁률 상승
8
대구경북지역 대학들, 정시경쟁률 ‘한파’
9
국립대 사무국장은 어떤 자리?
10
'신입생 유치사원’으로 전락한 슬픈 교수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주간)서울 다 - 05879(1988.08.31) | 회장 : 이인원 | 발행인 : 홍남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정환
대표전화 : 02)2223-5000 | 편집국 : 02)2223-5030 | 구독문의 : 02)2223-5050
대학 광고 : 02)2223-5050 | 기업 광고 : 02)2223-5042 | Fax : 02)2223-5004
주소 : 08511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 9길 47 한신 IT타워 2차 14층 (가산동) ㈜한국대학신문
Copyright 1999-2011 ㈜한국대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unn.net
Family sit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