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시모집/영남대] ‘국내 유일’ 인문계열 공군 조종장학생 선발
[수시모집/영남대] ‘국내 유일’ 인문계열 공군 조종장학생 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문자율전공학부 항공운항계열 신설, 수시 13명 선발

 
9월 5~11일까지 원서 접수, 총 모집인원 61.2% 선발

 

[한국대학신문 백수현 기자] 영남대(총장 이효수)는 전체 모집인원 5525명(정원 외 595명 포함)의 61.2%인 3383명을 2013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선발한다. 정원 내에서는 일반학생전형 1820명, 학교생활기록부성적우수자전형 665명, 글로컬인재전형(입학사정관제) 75명, 특별전형으로 228명을 각각 선발한다. 원서접수는 9월 5일 오전 9시부터 11일 오후 6시까지 인터넷으로 실시한다.

■인문계열 공군 조종장학생 국내 최초‧유일 선발= 2013학년도에 기초교육대학 인문자율전공학부 항공운항계열을 신설해 총 20명을 모집한다. 이 가운데 13명을 수시모집에서 선발된다. 2013년 1월 기준 만 16세 이상, 23세 이하인 남자(군필자도 지원 가능)로 수능 최저학력기준은 언어, 수리, 외국어영역 등급의 합이 9등급 이내다. 수시모집의 경우 1단계에서 학생부 성적으로 모집인원의 3배수를 예비 선발, 2단계 신체검사, 체력검정, 적성검사, 면접고사, 신원조회를 통과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생부 성적만으로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공군 조종장학생에 선발된 학생은 2학년 진학 시 상경대학 경제금융, 경영학, 국제통상 중 1개의 전공을 선택해 졸업 시 상경대학 학사 학위를 받게 된다. 이들에게는 입학금과 4년 간 등록금 전액, 학기 당 60만원의 교재비, 해외연수 등의 파격적인 장학혜택이 제공되며, 졸업과 동시에 전원 공군 장교로 임관한다. 비행교육 수료자는 조종사 자격증을 취득해 의무복무기간 만료 후 민간 항공사 조종사로도 취업 가능하다.

▲ 김용찬 입학처장
■2개 전형 복수지원 허용, 선택의 폭 넓혀= 영남대는 일반학생전형, 학교생활기록부성적우수자전형, 글로컬인재전형 중 2개 전형에 복수 지원이 가능하도록 해 수험생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특히 모집단위의 동일 여부에 상관없이 최대 2개 전형에 복수지원을 허용한다.

국내 고교 졸업학력 검정고시 합격자의 지원 가능한 전형도 확대해 일반학생전형, 학교생활기록부성적우수자전형, 영어성적우수자전형, 특기자전형(리더십 제외), 취업자및만학도전형, 사회기여및배려자전형에 지원을 허용했다. 특성화(구 전문계)고졸재직자전형(정원 외)도 신설했다. 취업자및만학도전형과 특성화고졸재직자전형은 면접고사만으로 선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