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교수 68인 “박대통령, 국민 앞에 사죄해야”
한신대 교수 68인 “박대통령, 국민 앞에 사죄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국정원 대선개입 사태 시국선언문 발표

[한국대학신문 송아영 기자] 한신대 교수들은 최근 국가정보원(국정원)의 대선개입 사태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며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한신대 교수 68인은 1일 ‘박근혜정부는 정녕 제2의 6월 항쟁을 불러오려는가?’는 제목의 시국선언문을 발표하고 “최근 국정원의 불법 선거개입과 여론조작, 민간인에 대한 불법사찰에 대해 심각한 분노와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 교수들은 “범행의 주체가 군사독재 중앙정보부에 뿌리를 둔 막강한 권력기관인 국정원이란 점에서 국민들은 더욱 우려하고 분노했다”며 “한 마디로 정부기관이 국민의 피로 이룬 민주사회의 기초를 허무는 헌정유린의 작태였다”고 비난했다.

이어 “더 심각한 것은 이 반민주적 작태에 대한 박근혜정부의 대응”이라며 “국정원은 쏟아지는 비난에 대해 ‘남북정상회담 회의록 불법 공개라는 또 하나의 정치공작으로 정면 대응했다. 이는 불법 선거공작과 일상적 불법사찰을 은폐하고 물 타기하려는 정치공작”이라고 지적했다.

교수들은 “국민의 투표로 선출된 박근혜정부는 스스로 헌정을 유린하고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일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 “박대통령은 국민 앞에 백배 사죄해야 하며 국정원을 포함한 관련자를 엄중히 처벌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