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임금피크제로 4400명 신규채용
공공기관, 임금피크제로 4400명 신규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총 1만8000여명 신규채용

[한국대학신문 손현경 기자]  지난해 임금피크제를 전면 도입한 공공기관들이 관련 재원으로 올해 4400명을 신규채용한다.

기획재정부는 24일 공공기관들의 올해 신규 채용 규모가 임금피크제와 연계된 채용 4413명을 포함해 1만8000명선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공공기관들은 2014년과 2015년에 각각 1만7856명, 1만7672명을 신규채용했다.

올해 공공기관들의 임금피크제 관련 신규채용 규모는 한국철도공사가 567명으로 가장 많고, 국민건강보험공단 382명, 한국수력원자력 261명, 한국전력공사 248명, 한국농어촌공사 228명 순이다.

한국철도공사의 경우 올해 전체 채용인원 1070명 중 절반 이상인 567명이 임금피크제 도입으로 늘어난 신규채용이다. 한국국토정보공사와 한국농어촌공사는 임금피크제 관련 채용이 전체 신규채용의 각각 83%, 65%를 차지한다.

특히 지난 3년간 신규채용이 전혀 없었던 한국토지주택공사의 경우 임금피크제 도입 절감 재원으로 올해 115명을 신규채용할 예정이다.

기간별 신규채용 규모는 1분기 322명, 2분기 1499명, 3분기 618명, 4분기 1964명이다.

한국전력공사는 임금피크제 관련 신규채용으로 채용 인원이 늘어남에 따라 대졸 공채를 연 3회에서 4회로 늘리고 상반기 공채시기도 3월에서 2월로 앞당기기로 했다. 앞서 한전은 지난 1월에도 124명을 신규채용했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앞으로 임금피크제 절감재원이 실제 신규채용으로 연계돼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기관별 채용 실적을 점검할 것"이라며 "임금피크제가 기관의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