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사이버대, 신규 스튜디오 개관식
건양사이버대, 신규 스튜디오 개관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대학 중 4번째로 블랙 스튜디오 도입

▲ 건양사이버대가 3일 콘텐츠품질관리센터 내 신규 스튜디오 개관식을 갖고 구축보고회를 진행했다.김희수 건양사이버대 총장(가운데) 등 관계자들이 개관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 건양사이버대)

[한국대학신문 이한빛 기자] 건양사이버대(총장 김희수)는 3일 콘텐츠품질관리센터 내 신규 스튜디오 개관식을 가졌다.

신규 스튜디오는 교육 콘텐츠 질 관리 강화와 품질 향상을 위해 개관했다. 모바일 시대를 대비한 모바일 연동 가능형 콘텐츠 제작도 대비했다.

스튜디오 공간은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통합 조정실, 미디어 컨퍼런스 룸으로 구성되며 3개실로 나눠져 있다. 멀티형 스튜디오인 A, B 스튜디오는 전자칠판 확대형, 태블릿, 크로마키 합성 등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융·복합형 스튜디오인 C 스튜디오는 토론·대담형 콘텐츠와 빔·판서형, 정면판서형 콘텐츠 등을 제작한다.

블랙 스튜디오로 불리는 정면판서형 제작 스튜디오는 사이버대 최초로 구축된 새로운 콘텐츠 제작 기법이다. 국내 대학 중에서는 KAIST가 최초로 도입했으며 이어 부산대, 서강대가 운영 중이다. 건양사이버대는 국내에서는 4번째로 블랙스튜디오로 강의 콘텐츠를 제작하게 됐다.

김희수 총장은 “신규 구축된 스튜디오로 다양한 유형의 콘텐츠 제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교육환경 만큼중요한 것이 교육내용이다. 질 높은 강의제공을 위해 더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