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시특집/계명대] 수능 백분위 점수 적용, 야간에서 주간 전과 가능
[정시특집/계명대] 수능 백분위 점수 적용, 야간에서 주간 전과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강문식 입학처장

[한국대학신문 최상혁 기자] 계명대는 2017학년도 신입생 전체 모집인원 4987명 중 30%인 1488명(‘가’군 900명, ‘다’군 588명, 정원 외 농어촌전형 ‘다군’ 3명)을 정시에서 모집한다.

전형요소별 성적 반영비율은 인문사회·자연공학계열 모두 수능 100%로 백분위 점수를 적용하며, 탐구영역의 경우 2과목의 백분위 점수 평균을 적용한다. 군별 한 개의 모집단위에 지원이 가능하며, 계열 간 교차지원도 가능하다. 예체능계열은 수능 20% 실기 80%로 선발한다. 가·다군 모두 동일하게 적용되며, 별도의 수능최저학력기준은 없다.

계열별 수능 성적 반영 가중치를 살펴보면, 인문·사회계열은 국어 30%, 수학 20% 영어 30% 탐구 20%를 반영한다. 자연·공학계열은 국어 20% 수학 30% 영어 30% 탐구 20%가 적용되며, 수학 가형과 과학탐구 응시자에게 각각 15%, 5%의 가산점이 적용된다. 의예과는 자연·공학계열과 같은 비율이 적용되지만, 수학 가형과 과학탐구를 반드시 응시해야 하며 별도의 가산점은 없다. 예체능계열은 국어 또는 수학 35% 영어 40% 탐구 25%를 반영한다.

또한 이번 정시모집에서는 한국사에 대한 가산점이 주어지는데 인문·자연계열 모두 수능점수 400점 기준 1등급은 10점이 주어지고, 1등급 하향 시 1점씩 감해진다. 예체능계열의 경우 수능점수 300점 기준 1등급은 7.5점이 주어지고 1등급 하향 시 0.75점씩 감한다.

2017학년도 계명대 정시모집은 '가' '다'군을 통해 모집하고 있기 때문에 '가'군과 '다'군에 복수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경찰행정학과·기계자동차공'학전공 등의 경쟁력 있는 학과 지원 시에 수능성적이 부족하다면 자율전공부로 우회해 지원하는 방법도 고려해 볼 필요가 있다. 또한 입학 후 학과를 변경할 수 있는 전과제도를 활용해 일단 신입생으로 입학한 후 2학년 때 원하는 전공을 선택하는 방법도 고려해볼 수 있다. 특히 계명대는 이번 2017학년도 신입생부터는 야간에서 주간으로도 전과가 가능하도록 해 신입생의 선택 폭을 대폭 확대했다.

정시모집 원서접수는 12월 31일부터 2017년 1월 4일 오후 6시까지이며, 계명대 입학 안내 홈페이지(http://gokmu.ac.kr)와 유웨이어플라이(http://www.uwayapply.com)를 통해서 원서접수가 가능하다. 예체능 실기고사는 2017년 1월 12일과 13일에 치러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