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대,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업무협약 체결
경동대,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좌) 전성용 총장과 양승한 병원장(우).

[한국대학신문 윤솔지 기자] 경동대(총장 전성용)는 18일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업무 협약을 맺고 전문기술 인력양성과 임상실습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전성용 총장을 비롯해 김노환 메디컬캠퍼스 학장 및 보직 교수들이 참석했으며 국립교통재활병원에서는 양승한 병원장, 김효은 간호부장, 이순현 재활치료부장, 백동훈 원무팀장이 참석했다.

전 총장은 인사말에서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업무협약을 통해 최상의 의료보건인 양성이 이뤄지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호 교류프로그램을 기획·운영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양 병원장은 "전문 의료보건 기술인력 양성 및 임상실습 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립교통재활병원은 국가가 교통사고 환자의 재활을 위해 공익적 취지로 설립한 국립병원이다. 집중 재활치료 프로그램을 기본으로 근골격계손상재활센터, 척수손상재활센터, 뇌손상재활센터, 소아손상재활센터 등 4개 장애 유형별 전문 진료센터와 9개 질환별 특수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