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출 전북대 교수, 빅데이터로 과당과 비만 무관 밝혀
홍성출 전북대 교수, 빅데이터로 과당과 비만 무관 밝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시사주간지 TIME에 두 차례나 연구 성과 소개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과일에 많이 함유돼 있는 당분, 즉 과당(果糖)은 비만과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과일 섭취가 비만을 유도하는지, 아닌지에 대한 논쟁이 학자들 사이에 오랜 기간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홍성출 전북대 교수는 이러한 과일의 당이 비만과는 무관하다는 사실을 빅데이터 연구법을 통해 밝혀냈다. 이 연구 성과는 미국 시사주간지인 <TIME>에 최근 2차례나 소개되며 주목을 받고 있다.

홍성출 교수는 과일 섭취량이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빅데이터를 논문과 웹을 통해 수집한 후 이 빅데이터를 과일 성분별 함량에 관한 정보와 통합해서 분석했다.

홍 교수는 이 연구에서 빅데이터를 새로운 시각으로 해석하는 애널리틱스 방법을 개발해 이 방법으로 과일 성분과 비만과의 관계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과일의 당과 비만은 서로 무관하며, 산도가 높은 과일 섭취량이 많을수록 비만이 예방되고 살이 빠진다는 사실도 밝혀냈다.

특히 이번 연구는 최근 세계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과학적 의문을 빅데이터 분석법으로 해결한 좋은 예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