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인숙 강릉영동대학교 총장 직대, 아시아체스연맹 부회장 지명
현인숙 강릉영동대학교 총장 직대, 아시아체스연맹 부회장 지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인숙 총장 직대(오른쪽)이 제89회 세계체스연맹 총회에서 아시아체스연맹 부회장으로 지명됐다.
현인숙 총장 직대(오른쪽)이 제89회 세계체스연맹 총회에서 아시아체스연맹 부회장으로 지명됐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현인숙 강릉영동대학교 총장 직무대행이 3일 조지아 바투미에서 열린 ‘제89회 세계체스연맹 총회’에서 아시아체스연맹 부회장으로 지명됐다.

약 190개 회원국이 참가한 이번 총회에서 아랍에미리트의 쉐이크 술탄 빈 칼피라 알 나하얀(Sheikh Sultan Bin Khalifa Al Nahyan) 회장이 아시아체스연맹 회장에 연임에 성공했으며 부회장으로 지명된 현인숙 총장 직대도 앞으로 4년간 아시아체스연맹 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현재 현인숙 총장 직대는 세계체스연맹(FIDE)과 아시아체스연맹(ACF)에 가맹돼 있는 대한체스연맹(KCF) 회장으로도 활동하고 있으며 2013년부터 ‘세계청소년마인드스포츠대회’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국제 활동을 펼쳐왔다.

현인숙 총장 직대는 “국내외적으로 불모지나 다름없는 한국 체스가 이번 기회에 국제적으로 좀 더 인정받을 수 있도록 국제 교류를 더 늘려 나갈 것이며, 국내적으로는 체스의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방안들을 다각도로 강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세계 중위권에 머물러 있는 한국 체스의 경기력을 향상시키고 2024년에 세계 체스인들의 꿈의 무대인 ‘Chess Olympiad’를 국내에서 개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