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 지진 트라우마 극복 심리상담 교육 개강
한동대, 지진 트라우마 극복 심리상담 교육 개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지진트라우마 극복 심리상담교육이 개강했다. 수강생들이 개강식에서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8일 지진트라우마 극복 심리상담교육이 개강했다. 수강생들이 개강식에서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동대(총장 장순흥) 글로벌 미래 평생교육원이 8일 현동홀에서 ‘지진 트라우마 극복 심리상담 교육’을 개강했다.

경상북도와 포항시에서 지원하는 평생교육 중심도시 구축 지원 사업에 선정된 한동대는 사업 선정에 따라 이번 교육을 준비했다. 교육은 12월 7일까지 모두 10회, 10시간의 이론 및 심리 교육으로 이뤄진다.

이번 교육을 통해 수강생들은 지진뿐만 아니라, 일상생활 중 발생하는 트라우마나 내적 장애를 치료하고 치료 후 성장한 자기 자신을 돌아보며 사회로 확장하는 방법을 배운다.

글로벌 미래 평생교육원 관계자는 “100세 시대에 맞는 평생교육 중심도시 구축 지원 사업 프로그램 운영으로 포항지역에 발생한 외적 장애로 인한 내적 장애를 치유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