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시특집/중앙대] 가·나·다 전 모집군 전공개방모집 실시
[정시특집/중앙대] 가·나·다 전 모집군 전공개방모집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광진 입학처장
백광진 중앙대 입학처장
백광진 중앙대 입학처장

[한국대학신문 박대호 기자] 중앙대는 2019학년 정시모집에서 1195명을 선발한다. 가군·나군·다군 전 모집군에서 선발을 진행, 중앙대에 지원할 수험생들에게 폭넓은 선택 기회를 제공한다. 

가군에서는 △인문대학 △의학부 등 385명을 모집하며, 나군에서는 △사회과학대학 △자연과학대학 △공과대학 △산업보안학과(자연) 등 469명을 선발한다. 다군 모집인원은 △경영경제대학 △창의ICT공과대학 △소프트웨어대학 △간호학과 등 341명이다.

올해 정시모집의 가장 큰 특징은 일부 학과와 예체능계열을 제외한 전 모집단위에서 단과대학 단위로 모집하는 ‘전공개방모집’을 실시한다는 점이다. 전공개방모집으로 입학한 학생들은 합격자 발표 시 1학년 진입전공을 신청하게 된다. 1학년 동안 전공별 탐색과정을 거쳐 2학년 진급 시 전공 학과·학부를 결정한다. 

수능일반전형은 수능 100%로 선발을 진행한다. 인문계열은 국어40%+수학(가/나)40%+사/과탐20%며, 자연계열은 국어25%+수학(가)40%+과학탐구35%를 반영한다. 절대평가 방식인 영어와 한국사는 등급에 따라 가산점을 부여하는 방식이다. 영어는 20점 만점에 2등급은 19.5점, 3등급은 18.5점 등 등급별로 차등화된 점수를 가산한다. 한국사는 4등급까지 10점 만점을 가산한다. 체육교육과는 실기 없이 수능80%+서류평가20%로 선발을 진행한다.

수능일반전형으로 산업보안학과(자연)나 예술공학대학에 최초 합격한 전원에게 4년 전액 장학금을 지급한다. △사회과학대학 △경영경제대학 △창의ICT공과대학 △공과대학 △소프트웨어대학 등 단과대학으로 모집하는 특성화학과는 일정 기준 이상 수능성적을 받고 합격한 경우 1년 전액 장학금을 지급한다. 해당 인원들이 2학년 때 △공공인재학부 △글로벌금융 △산업보안학과(인문) △융합공학부 △에너지시스템공학부 △소프트웨어학부 등 특성화학과로 진학하면 나머지 3년에 대해서도 전액 장학금을 준다.

중앙대는 수험생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정시모집 입학상담라운지’를 운영한다. 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17일부터 28일까지 서울캠 영신관 1층 입학처에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수능 성적에 따른 맞춤형 상담이 제공될 예정이다. 상담을 받기 위해서는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해야 한다. 방문 상담이 어려운 경우에는 홈페이지를 통해 해피콜을 신청, 원하는 시간대에 입학상담전화를 받아볼 수도 있다. 

중앙대는 수험생들의 합격 예측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국내 최초로 입시기관별 합격예측 데이터를 비교 분석해 상담에 활용한다. 중앙대 자체 데이터뿐만 아니라 입시기관들의 합격예측 결과도 한 번에 안내받을 수 있으므로 시간과 비용을 크게 절약할 수 있을 전망이다. 

■입학 상담 및 문의 : 입학처 02-820-6393
■입학 홈페이지 : http://admission.cau.ac.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