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장신대 2019 시무감사예배 가져
한일장신대 2019 시무감사예배 가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일장신대 교직원들이 시무감사예배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일장신대 교직원들이 시무감사예배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일장신대(총장 구춘서)가 3일 시무감사예배를 갖고 2019년 새해를 맞이했다.

예배에는 구춘서 총장을 비롯해 교수 및 직원, 완주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직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구 총장은 ‘기적을 낳은 새해’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IT기술 등 최첨단 시대에 맞서 대학의 교육과 행정이 어떻게 대처해 나가야할 지에 대해 깊은 고민이 있다”면서 “올바른 교육의 권위를 세워갈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모든 구성원이 주님의 지혜를 구함으로 기적을 낳는 새해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

예배후에는 구성원간에 신년인사와 기념촬영, 오찬을 함께 나누며 서로의 건강과 발전을 기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