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중등 교원 대상 진로진학 역량강화 연수 운영
전주대, 중등 교원 대상 진로진학 역량강화 연수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계적인 진로진학 설계 방법 및 학생지도를 위한 정보공유의 장 마련
김수환 히스토리팜 대표가 중등 교원 대상 진로진학 역량강화 연수에서 강의를 하고 있다.
김수환 히스토리팜 대표가 중등 교원 대상 진로진학 역량강화 연수에서 강의를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는 8일부터 9일까지 이틀에 걸쳐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에서 중등 교원을 대상으로 ‘중등교원 진로진학 역량강화 연수’를 운영했다.

132명의 중등 교원들은 2일에 걸쳐 체계적인 진로진학 설계 방법에 대한 교육을 받고 4차 산업혁명, 창업, 미래직업 등 학생지도를 위한 정보들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전주대는 이번 연수 과정에서 당초 70명의 수강생을 모집할 계획이었으나, 접수 하루 만에 정원의 2배에 가까운 130여 명이 신청해 접수를 조기에 마감하고, 신청자 전원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기로 했다.

현업 교사들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전문 강사진들이 나섰다. 소강춘 국립국어원 원장(전주대 교수), 진동섭 한국진로진학정보원 이사, 김동규 한국고용정보원 미래직업연구 팀장, 김창묵 서울 경신고 부장교사, 김수환 히스토리팜 대표, 황이슬 ㈜손짱 대표 등 10명의 전문 강사진들이 이틀간 교사들과 호흡을 같이 했다.

교육에 참여한 고등학교 교사는 “창업의 실제 사례를 통해 학생들의 진로상담에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호준 전주대 입학처장은 “전주대는 중고등학생 대상으로 진학진로 상담을 해오고 있는데, 교사들에게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보다 많은 학생들에게 정보가 전달되는 일이라 중요한 연수라고 생각한다”며 “학생이 조기에 중·고등학교 과정에서 자신의 적성과 진로를 조기에 발견할 수 있도록 대학에서도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