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호 대구대 중앙박물관장, 대구사학회장 선임
나인호 대구대 중앙박물관장, 대구사학회장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인호 신임 회장
나인호 신임 회장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나인호 대구대학교(총장 김상호) 중앙박물관장이 대구사학회 신임 회장에 선임됐다.

1969년에 설립된 대구사학회는 지방 사학회의 효시로, 회원 및 임원진이 대구 지역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분포돼있다. 한국연구재단 등재지인 <대구사학>을 발간하고 있다.

나인호 신임 회장은 올해 대구사학회 창립 5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6월에는 이주노동자 및 인종주의 관련 특별 학술대회를 열어 이에 대한 문제점 분석과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9월에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글로컬한 관점에서 본 3.1운동(가칭)’이라는 주제로 대구·경북 지역뿐만 아니라 중국 및 일본의 시각에서 3·1운동을 재조명하는 학술대회를 연다.

이외에도 ‘대구사학회의 회고와 전망’ 행사를 비롯해 월례 학술회의를 통해 대구사학회의 발전 방향에 대해 모색한다.

나 신임 회장은 “오랜 역사를 가진 대구사학회장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며 “회원 여러분의 뜻을 받들어 주마가편의 심정으로 학회 업무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