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장대학교, LG화학 협력사와 전지분야 전문인력 육성 나선다
군장대학교, LG화학 협력사와 전지분야 전문인력 육성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계철 부총장(왼쪽 네번째), 이현철 대표(왼쪽 세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계철 부총장(오른쪽 세번째)과 이현철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허지은 기자] 군장대학교(총장 이승우)가 미래 자동차의 핵심인 배터리 분야의 전문인력 육성을 통한 해외 취업에 앞장선다. 이 사업은 LG화학의 23개 협력업체 모임인 ‘위너스’와 손을 잡고 산학협력 방식으로 진행한다.

군장대학교는 먼저 LG화학 협력사 중 하나인 (주)디에이테크놀로지와 12일 군장대학교 회의실에서 MOU를 맺고 전기자동차 배터리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연계교육체계를 구축해 배터리 AS 전문 인력 400여 명을 올해부터 단계적으로 양성하기로 했다.

학생들은 군장대학교에서 2년간 전문 특성화 교육을 받고, 폴란드에 건설 중인 전기자동차 배터리 생산 공장에 취업하게 된다.

협약식에는 이계철 군장대학교 부총장, 이현철 디에이테크놀로지 대표 등이 참석했다. (주)디에이테크놀로지는 협약식에서 군장대학교에 발전기금 1억2000만원을 전달했다.

군장대학교는 베트남에 있는 LG화학 전기자동차 협력업체의 설계· 제어· PLC·VISION· 조립· 운영 분야 중간관리자에 대한 직무능력 향상 교육(6개월)과정도 운영한다.

이승우 총장은 “국내 최고 자동차 명장들의 노하우와 IT가 융합된 미래형 전문인력을 육성해 전기자동차 배터리 분야에서 한국이 세계 톱 메이커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