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학생회 플래시몹으로 민족혼을 일깨우다
남서울대 학생회 플래시몹으로 민족혼을 일깨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 학생자치기구가 올해로 100주년을 맞이하는 3·1운동과 임시정부의정원 개원을 기념하고 나라사랑과 통일 분위기 확산을 위해 ‘통일이 온다네’를 주제로 총학생회(회장 남동현)와 총동아리연합회, 과학생연합회, 졸업준비위원회 임원 40여명이 천안 독립기념관과 석오 이동녕 선생 생가, 남서울대 등에서 플래시몹을 펼쳤다.

남동현 회장은 “2019학년도 학생자치기구 출범과 더불어 신학기 준비 등으로 바쁘지만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남서울대 1만 여명의 학우들을 대표해 자치기구 전체 임원들이 한마음이 되어 통일의식 확산에 작은 힘을 보태고 민족혼을 일깨운다는 의미에서 실시했다”며 참여소감을 밝혔다.

학생들이 석오 이동녕 선생 생가 (맨위)와 독립기념관을 배경으로 플래시몹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