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의대, 중국 수도사범대학과 교육 협의서 교환
동의대, 중국 수도사범대학과 교육 협의서 교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환학생에 대한 장학금 지급과 학비 감면 합의
동의대와 중국 수도사범대학이 교환학생에 대한 장학금 지급, 학비 감면 등을 위해 교육 협의를 체결했다.
동의대와 중국 수도사범대학이 교환학생에 대한 장학금 지급, 학비 감면 등을 위해 교육 협의를 체결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동의대학교(총장 공순진) 대외협력처가 12일 중국 수도사범대학 국제문화학원(원장 류효천)과 교육 협의서를 교환했다.

중국 교육부와 북경시 인민정부가 공동으로 설립한 수도사범대학은 중국 4년제 대학 1243개 중 100위권 내에 속하는 대학으로 현재 57개 전공이 개설돼 있으며 학부생 1만1000여 명과 대학원 석사과정 6000여 명, 박사과정 800여 명이 재학하고 있다.

동의대와 수도사범대학은 2004년에 학술교류협정을 체결한 후 자비 교환학생을 파견하고 있다.

이날 협의서 교환을 위해 이홍배 대외협력처장이 중국 북경에 위치한 수도사범대학을 방문, 교환학생에 대한 장학금 지급과 학비 감면 등을 합의했다. 또 학부 2+2 복수 학위과정과 석사 1+1 복수 학위과정 등 양 대학의 교류 확대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