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창업보육센터, 운영 평가 ‘최우수’
전북대 창업보육센터, 운영 평가 ‘최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역량강화사업도 선정 겹경사
창업보육센터
창업보육센터

[한국대학신문 이하은 기자] 전북대학교 창업보육센터(센터장 권대규)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실시하는 2019년도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에서 최우수기관이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13일 전했다.

전북 지역 16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평가에서 전북대 창업보육센터는 창업지원 인프라와 입주기업을 위한 교육 및 사업화 지원 실적, 매출 및 고용 성과 등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와 함께 이 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창업보육센터보육역량강화(BI) 사업 우수 네트워크’에 선정돼 3차 년도에 2억7200만 원을 확보하는 성과도 올렸다.

이를 통해 우석대와 호원대, 생물산업진흥원, 한국탄소융합기술원 등의 창업보육센터와 함께 입주기업 지원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권대규 창업보육센터장은 “초기 창업자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다양한 지원 시스템 구축과 대학의 전문 인프라 연계를 통해 성장 가능한 창업기업 육성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