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충청권 국립대 유일 예비ㆍ초기창업패키지 동시 선정
한밭대, 충청권 국립대 유일 예비ㆍ초기창업패키지 동시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과 일반인 (예비)창업자 지원에 재정지원사업비 30억 5440만원 투입
한밭대 정문
한밭대 정문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밭대학교(최병욱 총장)는 충청권 국립대에서 유일하게 예비창업패키지와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에 동시 선정돼 올해 30억5440만원의 사업자금을 (예비)창업자 지원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ㆍ

재정지원사업비는 국비 26억9000만원, 교비 1억8000만원, 시비 1억8000만원으로 구성된다.

창업사업화 분야에서는 고급기술인력 수시발굴을 위한 ‘기술창업 스카우터’를 운영하고 창업교육과 멘토링, 사업화자금 지원, 마케팅, 네트워킹 등을 통해 엑셀러레이팅 기능을 강화한다.

또한 R&D, 마케팅, 투자 등 패키지 혹은 연계 지원을 통해 성장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촉진하는 ‘스케일업’ 활동을 지원한다.

대학생 참여 사업에는 △연간 1억원 규모의 ‘레인보우 창업장학금’ △정규 교과 이수를 통한 창업동아리 활동의 학점을 부여하는 ‘캡스톤디자인형 창업동아리’ △정규교과 형태의 창업교육을 진행하는 ‘대학생 창업강좌’ △우수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대학 연합팀 발굴 시상을 위한 ‘지역연합 대학생 창업캠프’ 등이 있다.

또 창업자 간, 창업자와 투자자 간 등 시장 연계형 멘토링을 기반으로 하는 네트워킹을 위해 ‘스타트-하우(Start-How) 창업포럼’ ‘스타트업 비즈니스랩’ ‘피치 온 마켓(Pitch on Market)’ 등을 비롯해, 지역 초・중・고・대학 연계형 창업동아리 연합체 발족 및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SSR(School Start-up Relay) 시스템’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