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북경에서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심포지엄 참석
한국교통대, 북경에서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심포지엄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난주교통대학, 화동교통대학과 국제교류 협정 체결
박준훈 한국교통대 총장(가운데)등이 제12회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및 국제 심포지엄 참석했다.
박준훈 한국교통대 총장(가운데)등이 제12회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및 국제 심포지엄 참석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16일부터 19일까지 중국 북경에서 북경연합대학(총장 이학위)이 주최한 제12회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IATU-APC) 및 국제 심포지엄에 참석해 관련 회의를 주재하고, 회원교 중 난주교통대학, 화동교통대학과 각각 국제교류 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12회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는 2019년 현재 총 80개 대학 및 유관 기관이 회원으로 있으며, 이번 회의에서는 54개 회원교 및 기관이 참석해 주제 발표를 진행했다.

이번 회의는 ‘스마트 교통 인프라 구축’, ‘국제 과학 연구 및 교육 협력’ 및 ‘신에너지 발전과 스마트 교통’ 등의 주제로 진행돼다. 한국교통대학교는 진장원 교수(유라시아 교통 연구소 부소장)가 ‘Development of a Model for Evaluating International High Speed Railways’ Competitiveness Against Aircraft: Focusing on the International High Speed Railways between S. Korea and China’라는 제목으로 항공기 속도와 대비해 경쟁력 있는 한-중 고속철 모델 개발에 대해 발표해 회원교의 관심을 끌었다.

한편 한국교통대는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회원교인 난주교통대학, 화동교통대학과 국제교류 협정을 체결해 향후 활발한 교통 분야 교류협력, 공동학술 연구 및 학생 교류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번 회의와 국제교류협정 체결을 통해 한국교통대는 회원교와의 강력한 협력 의지와 지지를 재확인했으며, 이는 향후 한국교통대학교의 철도 관련 사업과 연구, 기술 교류 및 학생 교류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