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문화대학교 국외봉사단, 미얀마 봉사지로 출발
계명문화대학교 국외봉사단, 미얀마 봉사지로 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명문화대학교 국외봉사단이 미얀마 국외봉사지로 출발 전 박승호 총장을 비롯한 대학관계자들과 하트를 보이며 활짝 웃고 있다.
계명문화대학교 국외봉사단이 미얀마 국외봉사지로 출발 전 박승호 총장을 비롯한 대학관계자들과 하트를 보이며 활짝 웃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오지희 기자] 계명문화대학교(총장 박승호)가 동계방학 중 재학생들에게 사랑나누기 실천 및 다양한 국제문화경험과 봉사활동의 진정한 의미를 길러주고자 6일부터 17일까지 미얀마 아타카 싸인뭬 학교에서 국외봉사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미얀마 봉사단에 선발된 30명의 학생은 지난 2개월간 봉사마인드 교육, 응급처치 안전교육, 박승호 총장 특강, 체력단련을 위한 체육대회, 교내 정화운동, 선비문화체험, 벽화 및 보건교육 등의 교육과 준비과정 마쳤다. 6일 한국을 출국해 10일간 봉사활동을 실시한 후 17일 귀국하게 된다.

이들 봉사단은 △교육봉사(태권도, 종이접기, 위생, 성장체조, 한글 등)와 △노력봉사(강당바닥 미장, 에폭시, 골대그물 및 족구장 보수, 식수대 보수, LED전등 교체, 학교 개선공사, 도색, 벽화작업 등), 그리고 △문화봉사(헤어봉사, 태권도 시범, K-POP 및 율동, 난타, 페이스페인팅, 합창 등)로 나눠 실시하고 생활용품, 운동용품, 학용품 등 물품도 지원하며 양곤 공과대학 학생들과 문화교류의 시간도 가진다.

마지막 날에는 교장, 지역촌장 등 현지 지역 인사들과 지역주민 300여 명을 초대해 물품전달식과 한국문화소개와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태권도 시범, 격파, K-POP댄스, 합창 등 문화교류의 시간과 한국음식잔치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승호 총장은 “완전히 다른 환경과 상황 속에서 배움을 나눌 수 있는 용기가 대견하다”며 “짧은 기간이지만 섬기는 마음으로 건강하게 많은 것을 느끼고 배워올 수 있는 귀한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문화대학교는 2015년 캄보디아 국외봉사활동을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필리핀, 몽골, 인도네시아, 우즈베키스탄 등 제12기까지 380여 명이 국외봉사활동을 펼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