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력위조 '꼼짝마'
학력위조 '꼼짝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교협 '학력검증센터' 내년 2월 출범
국내 첫 '학력 검증센터'가 한국대학총장협의회(회장 이장무 서울대 총장 ·이하 '대교협')에서 만들어진다. 대교협은 이미 협력관계에 있는 미국, 일본, 독일 등 해외 각국의 대학총장협의체 또는 평가기관의 협조를 받아 국내의 회원 대학 요청이 있을 경우, 교수 임용 후보자 등에 대한 학위 검증을 대행한다는 계획이다.

대교협은 '학력(또는 학위) 검증센터'(가칭) 설립을 위해 조만간 검증센터 출범을 위한 정책연구 발주를 내고, 오는 10월말 연구보고서를 토대로 국회 등 정부와 협의를 거쳐 학력 검증센터를 내년 2월중 출범시킬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학력검증센터는 대략 7∼8명의 직원과 미국, 유럽 등 세계 각국 전문위원(교수단)이 참여하는 자문위원회 등 20여명 내외로 구성 예정이다. 구체적 조직 구성안과 예산은 10월 정책연구보고서 내용과 교육부와 학진 등과의 추후 협의 내용에 따라 확정 예정이다.

대교협 관계자는 "현재 공신력있는 기관들 가운데 국내외 학위검증 업무를 해주는 곳이 없기 때문에 학력이나 학위 검증 시스템을 제대로 갖춰 보자는 취지에서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며 "교육부와 검증센터 출범을 위한 협의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대교협은 우리 유학생이 많이 진출하는 미국과 호주, 일본, 동남아 등지 해외 대학협의체 또는 대학평가기관 등과 포괄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또한 국내 및 해외 학력 및 학위 검증에 필요한 관련 정보 공유 등에 관한 업무협약 양해각서를 지난해 독일과 체결한 데 이어 올해 영국 등과도 체결을 서두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
  • 대동대학교
  • 용인송담대학교
  • 동강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학교
  • 연암공과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