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협 새 사무총장 공모
대교협 새 사무총장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8일 접수 마감, 심사 거쳐 이사회 추천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29일 제 10대 사무총장을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성태제 사무총장의 교육과정평가원장 선임에 따라 공석이 된 사무총장 공모에 나선 것이다.

대교협은 이날부터 4월 8일까지 지원 서류를 제출받아 후보심사를 진행한다. 사무총장 지원자 전형위원회에서 서류·면접 심사를 거쳐 3배수 이내로 후보자를 이사회에 추천한다.

이어 4월 말 열리는 이사회에서 표결로 최종 후보자를 가린 뒤, 교과부 장관의 승인을 얻어 대교협 회장이 임명한다.

이날 대교협이 모집공고를 통해 밝힌 지원자격은 △교육공무원 임용에 결격 사유가 없는 자 △대학 행정·교직 경험이 있는 자 △임기 중 교육공무원 정년(65세)을 초과하지 않는 자다.

특히 10대 사무총장부터는 보선에 의해 취임한 사무총장에게도 새 임기가 부여된다. 앞서 대교협은 지난 17일 이사회를 갖고, 차기 사무총장부터 새 임기를 보장하는 정관개정을 의결했다.

이어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202개교 회원교에 찬·반 여부를 물었고, 총 153개교로부터 회신을 받았다. 이들 중 149개교가 찬성, 4개교가 반대했다. 정관을 개정에 필요한 재적 3분의 2 이상의 찬성을 받은 뒤 29일 교과부 승인을 거쳐 개정안을 확정한 것.

대교협 관계자는 “사무총장 임기와 관련 된 정관에서, 임기를 2년으로 하되 연임이 가능토록 개정했다”며 “보선에 의해 취임한 임원의 임기는 전임자의 잔여기간으로 한다는 부분을 삭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따라서 이번에 선임될 사무총장은 전임 성태제 사무총장의 잔여임기인 1년을 부여받지 않고, 새로 2년 임기를 보장받게 된다. 또 재직기간에 대한 평가에 따라 연임도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