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 창업보육센터 확장건립 사업 선정
충남대, 창업보육센터 확장건립 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대 창업보육센터가 더 넓어진다

충남대 산학협력단(단장 이충균 교수)은 중소기업청에서 지원하는 ‘2011년도 창업보육센터 확장 건립 지원사업’(확장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청으로부터 사업비 14억을 지원받고 산학협력단과 발전기금재단의 지원금 등 총 39억이 투자되는 사업이다. 2012년 초 완공을 목표로 진행된다. 충남대는 2012년 초를 목표로 대덕구 용산동 대덕테크노밸리 부지에 있는 대덕밸리 창업지원센터를 확장해 3층, 약 700평 규모의 창업보육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2012년 완공 이후에는 70여개가 넘는 벤처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인프라가 확립된다. 이에 따라 재정자립화에 의한 학교재정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궁극적으로는 청년실업률 해소와 지역 경제발전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학교측은 기대하고 있다.

충남대 창업보육센터는 지난 1996년 국내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산업자원부 신기술창업보육센터로 선정돼 창업 보육 사업을 시작했다. 1999년 테크노마트센터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신기술창업보육센터를 통합해 창업보육센터로 거듭난 후 같은 해 산학연교육연구관을 벤처기업집적시설로 지정, 중부권 최대의 창업보육시설로 성장해 왔다.

현재 44개의 기술혁신형 벤처창업기업이 입주해 대학의 연구개발 인력과 시설을 활용한 산학연 공동연구, 협력연구, 기술개발과 개발된 기술의 상용화 및 사업화를 촉진하고 있다. 매출증대(2380억), 고용창출(580여명)등에서 가시적 성과(코스닥 상장기업 4개사 배출)를 거두고 있다.

이충균 충남대 산학협력단장은 “건물 증축자금을 확대해 창업지원센터를 완공함으로서 산업단지캠퍼스와 연계하는 마스터플랜을 실현할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