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쿨 예비인가 대학 첫 회의
로스쿨 예비인가 대학 첫 회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와 25개 로스쿨 예비인가 대학의 법대학장 등 담당자들이 22일 첫 대면했다. 로스쿨 입학전형계획 등 예비인가 후속일정 등에 대해 논의하기 위한 자리. 회의에서 서남수 차관(장관 대행)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총정원 증원 문제에 대해 법조계와 합의 없이는 어렵다고 밝혀 복잡한 역학구조임을 시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